본문

사는 이야기 > 이슈·화제

‘악마 같아’…따돌림 끝 숨진 김군, 끔찍한 3년의 기록

E7 okcoupl | 2023.05.26 | 신고
조회 : 1,151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25일 김군 유족이 언론에 공개한 김군의 수첩에는 유서와 함께 1학년 초부터 숨기지 전까지 3년간 그가 당한 일들이 고스란히 적혀 있었다.

수첩 내용에 따르면 김군이 지목한 주 가해자는 1학년 때 같은 반이었던 A군이었다. 김군은 A군에 대해 ‘악마 같은?XX는 이 세상에서 존재하지 않았으면 좋겠다. 괴롭힌 만큼 돌려받았으면 좋겠어. 아니, 몇 배로…’라고 적었다.

A군은 1학년 초부터 김군의 얼굴을 향해 자기 얼굴을 들이미는 행동을 했다. 김군이 짜증을 내기도 했지만, A군은 그런 반응이 재미있다는 듯 아랑곳하지 않고 계속 얼굴을 들이밀었다. 초반엔 A군에게 직접 따져보기도 했지만, 돌아온 건 욕설뿐이었다.

학급 친구들도 김군에 대해 “팔이 짧다” “몸 모양이 이상하다” 등의 외모 비하 발언을 했다. 김군의 우스꽝스러운 모습을 몰래 사진 찍어?SNS에 올리기도 했다. 김군이 낮잠을 자고 일어났을 때 발기된 것을 본 친구가 학교에 소문을 낸 일도 있었다. 또 김군이 중학교까지 타 지역에서 다닌 것을 비하했고, A군은 “널 명예 천안인이라고 불러줄게”라며 모욕감을 주기도 했다.

2학년 2학기가 되자 따돌림과 괴롭힘은 더 심해졌다. A군과 친한 친구들이 주도적으로 김군에 대한 욕을 하기 시작했다. 같은 옷을 계속 입고 계절에 맞지 않는 옷을 입었다는 이유로 따돌렸고, 특정 애니메이션 시리즈를 다 봤다고 하자 그마저도 트집 잡아 놀려댔다.

김군의 신발이 학교에서 사라지거나 누군가가 김군의 태블릿 컴퓨터에 손을 대기도 했다. 친구에게 빌려준 볼펜은 돌려받지 못했다. 김군의 꿈이 경찰이라는 사실조차 놀림거리가 됐다. 수학여행을 가지 않는다고 했다 “자기 고집을 꺾지 않는 애가 한 명 있다”는 식의 면박을 당했다.

그러던 중 김군은 자신을 제외한 학급 단체 메신저가 있다는 것을 우연히 알게 됐다. 함께 밥을 먹던 친구들이 점차 없어지다 한 명만 남더니 결국 그 친구도 이런저런 핑계를 대며 멀어졌고, 김군은 완전히 외톨이가 됐다.

3학년이 된 뒤 김군은 담임교사와 상담 중 용기를 내 따돌림 이야기를 꺼내고 연관된 학생들을 지목했다. 담임은 다른 학생들 상담을 모두 마친 뒤 김군을 다시 부르겠다고 했지만, 이는 지켜지지 않았다. 이후 괴롭히던 아이들은 김군을 아예 모르는 척 행동했다. 출신지를 무시하며 비하하는 건 여전했다.

김군은 수첩 말미에 ‘정신적으로 매우 힘들었고 따돌림받은 시간이 매우 김. 우울증과 불면증 약을 받으려 했지만 건강상의 문제가 있어 심해질까 받지 않음’이라고 썼다. 장기간 따돌림으로 인한 고통이 상당했음을 짐작하게 한다.

따돌림이 극심했던 지난해 김군은 한 차례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김군의 스마트폰에서는 지난해 9월 3일 작성한 것으로 보이는 ‘스트레스가 너무 극심해 차라리 죽는 게 나을 거 같아서 죽습니다. 또 앞으로 해야 할 것들이 너무 두려워서 그냥 포기합니다. 폐 끼친 모두에게 죄송합니다. 그리고 아빠 속 썩여서 죄송합니다. 건강하세요’라는 메모가 발견됐다.

http://n.news.naver.com/article/005/0001611529?ntype=RANKING
59 0
태그기록,3년의,끔찍한,김군,숨진,끝,따돌림,같아,악마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연극 <죽어야 사는 남자> 6월 초대 이벤트 M 마이민트  
연극 <슬기로운 신혼생활> 6월 초대 이벤트... M 마이민트  
직장내 괴롭힘 첫 징역형    hgmlwod 358 14 2023.05.30
군대 수통 발전의 최종 형태    생그림 528 23 2023.05.30
3년반을 공부에 올인한 사람    시퍼런하늘 519 17 2023.05.30
미세플라스틱 연구 근황    megama 488 14 2023.05.30
아침마다 마셨던 '이 우유'…이제 마시지 ...   큐티롤리 687 25 2023.05.30
공식] '시청률 퀸' 김남주, '원더풀월드'로...   smartbbo 650 23 2023.05.30
남친 유혹하는 몰카를 본 여친    kekeer 773 36 2023.05.30
신병이 여자친구 사진 보여줬는데 아는 사...    h072019 772 35 2023.05.30
살면서 돈 아끼면 안되는 것들   루이빵세 627 32 2023.05.30
현직 유튜브 편집자의 현실...    gyedo 877 43 2023.05.30
미국의 햄버거 세트 2인분 [1]   티라밋슈 806 41 2023.05.30
얼마전 터진 투자사기사건 작전주 근황 [1]   팡퐝 886 45 2023.05.30
남자고객 한정 가게주인이 아는척 많이할때...    신네리 791 34 2023.05.30
자산 139조 부자의 출근길    suri48 903 45 2023.05.30
함안 낙화놀이, 인파에 인터넷 전화끊겨..    백양사 845 32 2023.05.30
방학식에 못간 한양대 새내기    onlyyu 959 50 2023.05.30
(분노)버스기사가 어머니를 가뒀습니다    꼬양 959 49 2023.05.30
  방송보다 실물이 예쁜 여배우에게 주는 꿀...    vanilla2d 998 51 2023.05.30
어린시절 누구나 먹어본적이 있는 것들 <스...    마팍두부 612 0 2023.05.30
윤성빈, "운동선수는 그냥 재능이 90%다" [1]   멜로드라마 1,007 45 2023.05.30
블랙워싱이 좆같은 또다른 이유    인형의꿈 1,011 39 2023.05.30
  너무 힘든 나머지, 욕 밖에 안나왔다는 백...    acorn 1,018 44 2023.05.30
좁은 한국과는 다르게 월세 엄청 싸다고 자...    designto 1,031 49 2023.05.30
  펌) 여친이 쓰리섬한 영상을 본 한남    네코토피아 1,015 46 2023.05.30
공공기관 마저도 MZ 줄사표 퇴사 러쉬 . 대... [1]   babosu 1,088 62 2023.05.30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5월 30일 [화]

[출석부]
GS칼텍스 주유쿠폰 10,000원 비요뜨
[포인트 경품]
GS칼텍스 주유쿠폰 10,000원 GS칼텍스 주유쿠폰 10,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