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는 이야기 > 감동

이런일이 가능하기도 하네요... (1)

E5 흔한남자 | 2019.07.16 | 신고
조회 : 1,023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아이들과 공원 산책을 하다가 지갑을 잃어버렸거든요..

한참을 찾다가 포기하고 집에 가는길..

그냥 경찰서가 보이길래 한번 들러서 지갑을 분실했다고..

만에 하나의 확률로 찾을 수도 있으니 뭐 분실물 접수? 그런거라도 있으면 한번 해보려구 했거든요.

어차피 동네에서 잃어버린거니까 혹~~ 시나 찾을 수 있을지도 모르겠다 싶어서...

그런데 이게 웬일...

경찰서에 이미 제 지갑이 보관중이었더라는...

너무 감사하더라구요.

정말 너무 속상했는데... 오히려 기분 좋은 하루가 되었어요^^

0 0
태그분실물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경비아저씨에게 드리는 초등학생의 선물   E4 콸콸콸 35 0 2020.06.02
쿠팡맨의 눈물   E1 ury0627 222 0 2020.06.01
담임선생님의 중요성   E4 은한금한 178 1 2020.06.01
아들의 편지   E5 제임스유 55 0 2020.05.29
딸이 두 달 만에 15kg를 감량한 이유   E1 fromyj 158 0 2020.05.29
목숨을 건 수술을 성공   E1 asdsa 60 0 2020.05.26
익명의 입주민이 건넨 선불카드 11장 [1]  E1 aoiiol 543 0 2020.05.22
찢어지게 가난한 사람의 서울대 면접 [1]  E2 inyizhem 103 0 2020.05.22
점심시간에 만난 좋은 인연   E5 탬탬불 70 0 2020.05.21
걷게만들다   E4 맥클라린 85 0 2020.05.20
사형선고를 받은 안중근이 일본인 판사에 ...   E1 ntroutr 188 1 2020.05.20
김복동 할머니,,, [1]  E1 수퍼케이 106 0 2020.05.19
어른보다도 어른스러운 아이들 [2]  E1 tamasteq 579 0 2020.05.18
묘한 동질감   E4 woodcc 164 0 2020.05.08
분리수거장에 버려진 1775만원을 본 경비원...   E1 chogun 175 0 2020.05.04
부모님이 돌아가실 때 느끼는 심정.... 슬...   E4 빠빠걸 243 0 2020.05.03
연주 도중 심정지가 온 지휘자   E5 바시리 139 0 2020.05.03
지갑 잃어버린 학생을 만난 고속버스 기사...   E2 빠삐꼬 180 0 2020.04.30
가난했던 어린시절 엄마가 해준 피자   E1 yotj1004 160 0 2020.04.28
돈가방 든 할머니에게 접근한 수상한 남자 [3]  E1 영화보기 392 0 2020.04.26
바둑 명인들의 인생 명언들~   E1 nephila 229 0 2020.04.22
빨간차에 꽂혀있던 지폐 [1]  E1 skymini 216 1 2020.04.22
엄마가 우는 이유 E5 연습또연습 194 0 2020.04.21
오랜 생을 끝마치던 앵무새의 마지막 말 [1]  F1 skwsk 246 0 2020.04.21
60년만에 답장할 수 있었던 편지   E6 싱싱씽 173 1 2020.04.19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6월 4일 [목]

[출석부]
튀김우동 큰사발
[포인트경매]
농촌사랑상품권(농협)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