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는 이야기 > 재미·짤방

회사누나

E5 180도 | 2020.09.20 | 신고
조회 : 424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난 생산직 주,야로 일하는 근로자다 나이는 서른후반.


다른반에서 우리반으로?석달간 파견온 누나가 있었다

나이는 나보다 여덟살 많고

성격은 서글서글하고 잘 웃고 간식을 자주 나눠주었다.

키가 작고?살짝 통통했지만 몸매의 굴곡이 있었다.


여덟살이나 동생이지만 나에게 항상 조장님~ 조장님~하며 존칭을 써주고

이거저것 물어보며 인사나 말도 먼저 걸어주고 간식도 챙겨주고?

나를 편하게 대하는게 나도 참 편하다 느꼈었다


금새 누나,동생으로 친해졌고 누나는 주간고정 나는 주,야로 일을해서 격주로?같이 일을했다.

누나느 회사 사람들과 회식으로 어울려 노는걸 좋아했다.

주간조가 되면 자기 환영식 해달라며 조회식을하자고 종종 얘기했으나

난 와이프에게 잡혀살아서 시간내기가 힘들었고

우리조 사람들도 술을 그닥 좋아하지 않아 차일피일 미루다

단기간으로 생긴 누나의?일이 없어져 누나는 바로 옆반으로 전환배치가 되었다.

나랑 조가 틀어지면서 얼굴보기가 힘들어지고 출퇴근에 마주치면 반갑게 인사만 하고지냈다


두어달이 흐르고 누나가 자기반에서 조이동이 되어 나랑 같은조가 되었다.

오랜만의 대화에 약간 어색함이 있었지만 누나의 편안함에 금새 예전처럼 웃으며 얘기했고

어느 야간근무 때 조회식을 못 해 준게 계속 마음에 걸렸던 나는 누나에게

야간마치고 우리조와 같이 밥한끼 먹고 집에가자고 시간 되냐고 물어보자

자기는 시간 괜찮다며 몹시 좋아하더라.


조원들에게 누나와의 얘기를 전하자 흠..전부 싫다는 말을 돌려 하더라.

난 누나에게 급하게 잡은 밥약속이라 다들 피곤하고 애들 등교문제등으로 시간이 안된다한다

미안하다고 말하니 누나는 약간 시무룩해지더니 다시 웃으며 괜찮다 하더라


그 모습 되려 너무 미안해져 나도 모르게 괜찮으면 우리둘이 회식하자 회식이 별거냐며 했다.

누나는 또 웃으며 자기도 좋단다. 참 잘 웃는 누나다.

내가 없어도 공장은 잘 돌아가니 야간 잔업을 빼고 누나와 밥을 먹으러 일찍 나갔다.

와이프는 잔업을 하는 줄 알기에 늘상 보내던 나 잔업하고 간다라는 톡만 보내었다.


시발 존나 내용없는데 시간 오래걸리네 저녁에 쓸게

ㅇㅇ쓰지마 , 꺼져 , 이런반응이겠지


1 0
태그회사누나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글쓰기
댓글쓰기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등록일
포르쉐랑 경주해보고 싶은 라이더   mielf 28 0 2020.10.20
기묘한 수면자세   hjh85 178 0 2020.10.20
줄자 활용    karasadae 126 1 2020.10.20
의족이 생겨서 신난 댕댕이   냐옹앙 160 0 2020.10.20
빡친 쿠거   wildgirls 186 1 2020.10.20
놀라운 냥이의 점프력.gif   프리랜사 188 2 2020.10.20
탈출하냥   tamasteo 130 2 2020.10.20
원심분리기   soondubu 172 2 2020.10.20
주방용 장작스토브   가야르 166 1 2020.10.20
마사지 받는 보스냥   ksm54 158 2 2020.10.20
대륙의 마을잔치   보리방구 179 1 2020.10.20
여고생 뒤태~ [1]  아라요 265 2 2020.10.20
슬링키 고인물   땡그라미 201 1 2020.10.20
저세상몰카   미존개오 201 3 2020.10.20
제발좀   ivyday 215 2 2020.10.20
모닝콜 고양이   orange 208 3 2020.10.20
자기야 나왔..   ssunyy 253 3 2020.10.20
대단한 점프력   원앤온 188 1 2020.10.20
지나가던 시민..   3월의물고기 261 3 2020.10.20
자전거 점프.gif   아이러브쏘 365 2 2020.10.20
조수석 개매너   MAwe 217 2 2020.10.20
의자 밑에 갇힌 댕댕이 휴학 226 2 2020.10.19
목숨 건 무임승차 sparta 335 1 2020.10.19
요즘 애들 장난감 수준 시골에 342 0 2020.10.19
집사야, 5츠는 너무했다. 소나김 303 0 2020.10.19
글쓰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20일 [화]

[출석부]
초코에몽
[포인트경매]
빽다방 앗!메리카노(Ic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