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충남세종농협, 집중호우 피해 지역 수해복구 긴급 대책 수립

국제뉴스 | 2024.07.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백남성 농협충남세종본부장(왼쪽)과 이정복 동서천농협조합장(오른쪽)이 서천군 마산면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블루베리 농가를 찾아 복구 대책 마련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사진/충남세종농협)
백남성 농협충남세종본부장(왼쪽)과 이정복 동서천농협조합장(오른쪽)이 서천군 마산면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블루베리 농가를 찾아 복구 대책 마련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사진/충남세종농협)

(충남=국제뉴스) 박의규 기자 =충남세종농협(본부장 백남성)은 11일 집중호우 피해가 발생한 청양·서천군 농가를 찾아 현장을 점검하고 수해복구 대책 수립에 나섰다.

백남성 본부장은 지난 9일과 10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청양군과 서천군 수박, 메론, 블루베리 농가를 방문해 재해구호 물품을 전달하고 수해복구에 본격적으로 나서기로 했다.

청양군과 서천군에는 지난 8일부터 집중호우가 내려 시설채소, 과수, 벼 등 4270ha의 영농피해가 발생했으며 수박, 메론 등 시설하우스 농가에 큰 피해가 발생해 수해복구에 많은 시간과 인력장비가 필요한 상황이다.

이에따라 농협은 지역본부에 재해대책상황실을 확대 운영하고 본격적인 수해복구를 위해 조직의 역량을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백남성 본부장은 "충남지역 집중호우에 따른 농업현장 피해가 계속해서 커지고 있다"며 "7월말까지 최대한 수해복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농협의 인적·물적 자원을 최대한 활용해 지원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7월 24일 [수]

[출석부]
컴포즈커피 아메리카노(Ice)(TAKE-OUT) 야쿠르트 그랜드
[포인트 경품]
컴포즈커피 아메리카노(Ice)(TAKE-OUT) 컴포즈커피 아메리카노(Ice)(TAKE-OU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