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건강과 소통을 챙긴 20일간의 도전...포스코 기술연구원 워킹&토킹 챌린지 성료

국제뉴스 | 2024.07.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최근 포스코 기술연구원 소속 직원들이 직원 소통 활성화를 위해 진행한 타운홀미팅에 참여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포스코 기술연구원)
최근 포스코 기술연구원 소속 직원들이 직원 소통 활성화를 위해 진행한 타운홀미팅에 참여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포스코 기술연구원)

(포항=국제뉴스) 강동진 기자 = 포스코 기술연구원(원장 김성연)이 직원 소통 활성화를 위해 주기적으로 실시하는 타운홀미팅에 앞서 '워킹&토킹 챌린지'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행사는 임직원들이 20일간 포항 철길숲, 광양 해안도로 등 다양한 산책로를 걸으며 자연스럽게 만나 소통할 수 있도록 마련되었다.

포항·광양·송도에 근무하는 기술연구원 소속의 많은 임직원들이 참여했으며, 해당기간 동안 임직원들이 걸은 거리는 약 9만km, 지구 2.25바퀴에 달한다.

이번 행사를 기획한 박근희 차장은 "산책로에서 임직원분들을 만나면 왠지 모르게 반갑고 즐거웠다"며, "많은 분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 성황리에 마무리할 수 있어서 고맙다"고 전했다.

한편, 포스코는 타운홀미팅 외에도 다양한 소통 활동을 운영하고 있다.

전사 다양한 부서의 대리급 이하 젊은 직원들로 구성된 '영보드(Young Board)'는 직접 포스코 대표이사에게 다양한 아이디어를 가감 없이 제언한다.

조직별로도 젊은 세대와의 소통 창구인 '통통커미티', '밀레니얼커미티'등을 자율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또한 포스코는 직원 의견을 귀담아듣고, 궁금한 사항에 대해 신속하게 답변하는 '직문즉답'(직원들의문의에 대해즉시성 있게답변드립니다) 프로세스를 운영 중이다.

이 프로그램엔 작년 8월 프로세스 도입 이후 현재까지 약 5,100건의 VOE(Voice Of Employee)가 접수되었으며, 접수된 VOE는 사소한 사안이라도 빠짐없이 피드백해직원과의 소통 강화에 힘쓰고 있다.

3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7월 21일 [일]

[출석부]
교촌치킨	허니오리지날 + 콜라1.25L 바나나맛 우유
[포인트 경품]
교촌치킨	허니오리지날 + 콜라1.25L 교촌치킨 허니오리지날 + 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