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인천시, 국무총리 표창 2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

국제뉴스 | 2024.07.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인천광역시청 전경
인천광역시청 전경

(인천=국제뉴스) 김흥수 기자 = 인천광역시는 "행정안전부 주관 2024년 재난관리평가에서 2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돼'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행정안전부는 지난 2005년부터 재난관리책임기관의 재난관리 역량과 책임감을 높이기 위해 중앙부처,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평가하고 있으며, 올해는 338개 재난관리책임기관을 대상으로 재난안전관리 실태를 평가했다.

이번 평가는 재난관리 단계 총 5개 분야(공통, 예방, 대비, 대응, 복구)를 평했으며, 시도는 중앙재난관리평가단이 직접 평가하고 군·구는 시도 자체평가단이 평가한 결과를 바탕으로 중앙재난관리평가단에서 확인 평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특히, 행안부는 올해부터는 기존의 '실적' 중심의 평가체계를 '실적과 역량 중심'으로 전환했다.

안전정책을 총괄하는 시장, 부시장, 안전총괄부서장의 의사결정 및 상황판단 등에 대한 역량을 확인하기 위해 전문가 주관의 심층 인터뷰를 실시하고 평가에 반영했다.

인천시는 이번 평가에서 공통, 예방, 대비, 대응, 복구 전 분야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으며, 국무총리 표창과 함께 특별교부세 1억 6,300만 원을 받게 됐다. 이는 지난해 재난관리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을 수상한 것보다 우수한 성적이다.

김성훈 시 시민안전본부장은 "재난관리평가를 통해 재난관리책임기관으로서 임무와 역할을 되돌아보고 부족한 점은 개선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2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매우 기쁘지만 이에 안주하지 않고, 끊임없이 재난관리 역량을 더욱 강화해 인천시민의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천시 관계자는 "군·구 평가에서는 남동구, 계양구, 서구가 각각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장관 표창과 특별교부세 8,800만 원을 각각 받게 됐다"며, "산하기관인 인천교통공사도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1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7월 19일 [금]

[출석부]
컴포즈커피 1만원권 튀김우동
[포인트 경품]
컴포즈커피 1만원권 컴포즈커피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