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춘천시, 2024 챠오 이탈리아 6월 7일부터 개최

국제뉴스 | 2024.06.0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춘천= 국제뉴스) 이재호 기자 =올해로 4회째를 맞는 춘천시와 주한이탈리아대사관과의 공동협력사업인 '2024 챠오, 이탈리아'를 6월 7일부터 9일까지 춘천시립도서관, 세계주류마켓, 산토리니, 한림대학교, 농업기술센터 등 춘천 일대에서 사흘간 개최한다.

특히 올해는 한국과 이탈리아가 수교를 맺은지 140주년으로, '2024 챠오, 이탈리아'는 수교 140주년 공식 행사로 펼쳐진다.

기후변화와 같은 국제적인 현안 외에도 음식, 음악, 영화 등 이탈리아의 문화를 체험하고자 하는 참가자들을 위한 문화 체험 행사가 준비됐다.

'대한민국 최고의 미식도시 춘천'을 알리고 양국 협력의 상징으로 음식문화 교류회인 'FOUR HANDS'도 처음 선보인다.

이 행사에는 사찰요리 명장 '정관스님'과 이탈리아 스타셰프 '파브리치오 페라리'요리사가 참가한다.

'FOUR HANDS' 100인의 식탁에서는 두 요리사가 개발한 '챠오 이탈리아 오리지널 레시피' 로 만든 요리를 직접 맛볼 수 있다.

또한 두 셰프는 조리법을 육동한 춘천시장과 에밀리아 가토 주한이탈리아 대사에게 직접 전달할 예정이며, 해당 조리법은 향후 다양하게 활용된다.

특히 7일 오후 7시 30분 구봉산 산토리니 야외공연장에서 개최되는 '한국- 이탈리아 친선 음악회'에는 춘천시립합창단의 공연을 시작으로 국내 최정상급 성악가인 김세일, 이윤정, 오동규, 정호윤과 이탈리아 피아니스트인 코라도 넬리와 성악가 빈첸쵸 렌티니가 함께하는 멋진 우정의 협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또한 챠오 이탈리아 첫 행사 부터 함께하고 있는 춘천시 명예홍보대사인 알베르토 몬디씨가 개막식 사회와 개막공연 진행, 알베르토 몬디의 토크 콘서트 등 에서 시민들을 직접 만나며, 양 국 우정의 가교 역할을 할 예정입니다.

육동한 춘천시장은 "이번 행사는 양 지역의 문화교류를 넘어 양국의 우호 증진의 기회"라며 "나아가 춘천의 미식 산업 발전에도 기여하길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춘천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즐거운 추억을 선사하고, 춘천의 매력을 더욱 널리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홍보했다.

프로그램 참가비는 무료이며, 온라인 사전 신청은 27일 오전 10시부터 31일 오후 6시까지 진행한다.

한편 오는 6월 14일에는 춘천시와 이탈리아 파르마시와의 자매결연식이 춘천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9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6월 25일 [화]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농심 꿀꽈배기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