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충남도의회, 어업인의 생계와 도민 해양레저 안전 정책 마련해야

국제뉴스 | 2024.05.2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비어업인 수산자원 포획·채취 제한 정책 마련 의정토론회 개최(사진/충남도의회)
비어업인 수산자원 포획·채취 제한 정책 마련 의정토론회 개최(사진/충남도의회)

(충남=국제뉴스) 박의규 기자 =비어업인 수산자원 포획·채취 제한과 효율적인 정책 마련을 위한 논의의 장이 마련됐다.

충남도의회는 정광섭 의원(태안2·국민의힘)의 요청으로 29일 태안문화원 공연장에서 '충청남도 비어업인 수산자원 포획·채취 제한에 관한 효율적 정책 마련'을 주제로 의정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는 정광섭 의원이 좌장을 맡고, 김현진 충남도의회 입법정책담당관이 주제 발표를 진행했다. 또 유재영 충남도 수산자원과장, 김남용 태안군 수산과장, 전중식 태안해양경찰서 해양안전과장, 박기흥 수협중앙회 수산지원팀장, 박현선 충청남도민박협의회장, 최장열 소원면 파도리 어촌계장이 토론자로 참여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발제를 맡은 김현진 담당관은 "수산자원관리법 개정을 통해 시도의 조례로 비어업인에 대한 포획·채취 기준을 달리 정할 수 있는 법적 근거는 마련됐다"며 "그러나 시간과 수량을 정함에 있어 어업인과 관광업자 등의 합의를 끌어내는 과정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정광섭 의원은 "이번 토론회는 어업인의 생계를 지키면서 도민이 해양레저를 안전하고 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하는 상생 방안 마련이 핵심"이라며 "이를 위해 어업인, 관광업자, 수협 관계자와 해경 등을 한자리에 모셨다"고 밝혔다. 이어 "지속가능한 어업인의 생계유지와 안전한 해양레저 환경조성을 위한 상생 방안이 마련되길 기대한다"며 "효율적인 정책 마련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거듭 강조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6월 25일 [화]

[출석부]
미스터피자 포테이토R+콜라1.25 농심 꿀꽈배기
[포인트 경품]
미스터피자 포테이토R+콜라1.25 미스터피자 포테이토R+콜라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