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버스터미널 공실 활용" 부산시설공단, 장애-비장애 협업 아트 드로잉 마련

국제뉴스 | 2024.05.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아트 드로잉 체험을 하고 있는 어린이와 가족들 모습/제공=부산시설공ㄷ단아트 드로잉 체험을 하고 있는 어린이와 가족들 모습/제공=부산시설공ㄷ단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코로나 팬데믹 이후 지속 감소하던 터미널 이용객이 소폭 증가함에 따라, 버스터미널 공실을 활용해 이색 체험형 미술 프로그램이 무료로 운영 중이다.

부산시설공단은 13일, 코로-19 감염병 위기 단계 하향 조정에 맞춰 부산종합버스터미널의 비어있는 공실을 활용해, 이용객과 함께하는 발달장애 청년작가 초청 장애-비장애 협업 아트 드로잉 '우리들의 천연색깔 코드'체험형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이번 체험형 미술 프로그램은 벽면 공간을 캔버스화 했다.발달장애 예술인들이 부산의 랜드마크를 먼저 스케치한 후 터미널 방문객들이 다채로운 채색을 더해 완성하는 소통형 작품 체험 프로그램이다.

13일부터 26일까지 이어지는 이번 체험형 미술프로그램은 오전 8시부터 오후 8시까지 부산종합버스터미널 대합실 1층 승하차장 입구 공실 104호에서 한창 펼쳐지고 있다.

관내 비영리단체인 이지투게더와 협업해 김두용, 천수민, 강준영, 임이정 등 발달장애 청년작가들이 힘을 보탰다. 작가 개개인의 시각으로 드로잉한 광안대교, 용두산공원 부산타워, 범어사 등 부산의 랜드마크가 벽면 공간을 가득 채웠다.

여기에 터미널을 찾은 이용객들이 부산을 마주했던 순간의 기억을 담아 하나, 둘 저마다의 색을 채워 나가면서, 서로의 감정을 공유함으로써, 예술작품을 직접 체험하고 완성되는 경험을 느낄 수 있다.

아트 드로잉 하고 있는 시민 모습아트 드로잉 하고 있는 시민 모습

한편 공단은 행락철 증가하고 있는 터미널 이용객들의 불편 해소를 위해 요금안내 전광판, 휴게공간 등 노후시설 개선과 더불어 인근 문화단체와 공동으로 다양한 공연, 전시 등 문화예술 콘텐츠를 유치하여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3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6월 15일 [토]

[출석부]
신세계상품권 2만원 프링글스 오리지날 53g
[포인트 경품]
신세계상품권 2만원 신세계상품권 2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