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군산시 수도사업소, 노후 하수관 본격 정비 나서

국제뉴스 | 2024.04.2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 사진=군산시 제공/ 사진=군산시 제공

(군산= 국제뉴스) 조판철 기자 = 군산시 수도사업소는 여름 수해 피해 방지를 위해 17일부터 관내 하수관거 정비공사 현장과 노후 하수관로 정비공사 현장 점검에 나서고 있다.

현장점검은 주요 하수도 공사 현장인 구암조촌을 중심으로 진행됐으며, 수도사업소 관계자들은 공사 진행으로 인한 도로 파손이나 주민 민원은 없는지 함께 살펴보고 의견을 나눴다.

총사업비 483억원을 들여 2026년까지 구암동 및 조촌동 일원에 오수관로를 신설하는 구암조촌분구 하수관거 정비사업은 주민들의 숙원 사업이지만, 사업특성 상 현장 여건의 어려움이 많은 사업이기도 하다.

실제 공공하수관로 설치 사업은 사업 특성상 우·오수관로를 도로 밑에 설치해야 하므로 도로를 점용하는 굴착공사가 반드시 수반되는 특성상 교통통제가 불가피하다.

특히 교통량이 매우 많은 조촌사거리와 롯데몰에서 제일고 방향으로 공사를 추진하고 있어 시민들의 불편도가 매우 높은 사업으로 많은 민원이 발생하기도 했다.

이에 군산시는 교통 불편 최소화를 위해 개착 굴착에서 비굴착 추진공법으로 공사 방법을 변경했다. 비굴착 추진공법은 기존 관의 교체가 필요하지만 굴착공사가 어려운 도심지에서 시행되는 방법이다.

또한 군산경찰서의 지도와 협조하에 각종 안전조치와 대책을 수립, 시행하고 있다.

군산시 관계자는 "원활한 차량 통행과 보행 환경이 중요시되고 있는 현대 사회에 맞춰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고 조치하였다"면서도 "그럼에도 차도와 보도에서 공사를 시행하다보니 시민들의 불편이 많아 죄송하다. 하지만 시민들의 협조가 절대적으로 필요한 사업이다"라고 이해를 구했다.

한유자 군산시 수도사업소장 역시 "높은 시민의식으로 불편을 감수하고 교통통제와 차량통행 유도를 잘 따라주셔서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전염병 예방 및 쾌적한 생활환경을 제공하는 하수도 사업은 도시의 가치를 한단계 더 성숙시키는 사업으로 시민들의 깊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4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5월 31일 [금]

[출석부]
메가MGC커피	달콤 충전 세트(마카롱 3종+딸기라떼) 빼빼로
[포인트 경품]
메가MGC커피	달콤 충전 세트(마카롱 3종+딸기라떼) 메가MGC커피 달콤 충전 세트(마카롱 3종+딸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