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진천군, 보재 이상설 선생 순국 107주기 추모제 성료

국제뉴스 | 2024.04.2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사진제공=진천군청)(사진제공=진천군청)

(진천=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 진천군은독립운동 지도자이자 민족교육의 선구자인 보재 이상설 선생의 순국 107주기 추모제가 22일 선생의 영전이 있는 진천읍 '숭열사'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사단법인 이상설선생기념사업회 주관, 진천군, 국가보훈부 등의 후원으로 열린 이번 행사에는 송기섭 진천군수, 장동현 진천군의회 의장, 전석우 충북남부보훈지청 보훈 과장 등 각계인사 200여 명이 참석했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진천읍 산척리에는 선생의 생가, 사당, 묘역, 기념관이 모두 자리 잡고 있어 독립운동의 지도자로서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선생의 고귀한 정신과 불꽃 같았던 독립역사를 배우고 느낄 수 있는 최적의 장소인 만큼 많은 분의 관심과 방문을 바란다"고 말했다.

진천군과 진천문화원은 이상설 선생의 독립 정신을 기리기 위해 추진한 보재이상설기념관 건립사업을 지난 3월 준공한 바 있다.

이상설기념관은 전체 면적 1508㎡로 상설전시관, 특별전시관, 프로그램실, 학예연구실 등을 갖추고 있으며 고려말 주심포 양식의 전통 한옥 건축과 현대적 재료를 사용한 콘크리트구조의 복합체로 독특한 건축양식을 확인할 수 있다.

또 기념관에는 선생의 순국일을 기념하는 높이 33.1m의 초대형 국기 게양대를 설치했으며 선생이 용정에서 설립한 민족교육기관 서전서숙 터에 아직도 자라고 있는 비술나무를 기념관에 심어 그 의미를 더했다.

이외에도 복합 휴식 공간으로 발돋움하고자 기념관 주변을 맨발 황톳길로 조성하고 야외 휴게시설을 설치했다.

이상설기념관은 현재 임시 운영 중으로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방문 가능하며, 매주 월요일은 휴관한다.

관람료는 무료이고 문화관광해설사의 해설을 들으며 관람할 수 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5월 30일 [목]

[출석부]
GS25편의점 모바일 기프티콘 5,000원 바나나맛 우유
[포인트 경품]
GS25편의점 모바일 기프티콘 5,000원 GS25편의점 모바일 기프티콘 5,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