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중랑구(갑)서영교 약62압도적 당선!

국제뉴스 | 2024.04.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11일 오전5시30분 당선증 수령하는 서영교 국회의원 [사진제공=서영교 의원실]11일 오전5시30분 당선증 수령하는 서영교 국회의원 [사진제공=서영교 의원실]

(서울=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 제22대 국회의원 총선 결과,서울 중랑구(갑)지역 더불어민주당 서영교 후보가 압도적 표차로 승리했다.

서영교 당선인은 중랑구(갑)모든 동에서1위를 차지하며 총60,881표를 획득해, 37,429를 가져간2위와23,452표(23.85%)의 격차로4선에 성공했다.

서영교 당선인은"'중랑은 역시!서영교다.'라며 중랑구 발전을 위해 열심히 일한 저를 믿고 선택해 주신 것에 대해 진심으로 감사하다.힘 있는4선 국회의원으로서 중랑구 주요 역점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어'명품도시 중랑'을 만들겠다"라고 강조했고,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으로서 윤석열 정권의 무능을 견제하고,국민을 대변하는 대변자로 일 해왔다.경제 파탄,민생 파탄 윤석열 정권의 무능과 오만을 선봉에서 심판하는'핵사이다'로,약자를 위한 법안을 만드는'입법천사'로,주민의 가장 가까이에서 교감하는'서민의 영원한 다리'로,국민 여러분과 중랑구민과 언제나 함께 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영교 당선인은 중랑에서 초·중·고를 다녔고,이화여대 총학생회장으로 민주화운동을 이끌었으며,졸업 후에는 면목동에서'푸른소나무무료도서대여실'대표와'주부대학'교사로 활동하는 등 지역 운동을 해왔다.중랑에서54년 산 당선인은'중랑사람'으로 중랑구에 대한 애정이 매우 크다.남편인 장유식 변호사(민변 사법센터 소장)도 유세 때'중랑구로 장가와서30년 넘게 살았다.'라고 말해 큰 호응을 얻었고,강남에 살던 시댁까지 중랑구로 이사온 것은 유명한 일화이기도 하다.

11일 오전5시30분 당선증 수령하는 서영교 국회의원 [사진제공=서영교 의원실]11일 오전5시30분 당선증 수령하는 서영교 국회의원 [사진제공=서영교 의원실]

서영교 당선인은'4선 여성 지역구 국회의원'이라는 타이틀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국회 부의장직을 도전할 수 있는 더불어민주당 대표 여성 정치인으로 우뚝 서게 되었다.

서영교 당선인은21대 국회 법안 통과 건수1등(93건),공약이행 서울지역1등(법률소비자연맹발표)국회의원으로 선정된 바 있다.

한편 더불어민주당은 목표했던 수치151석을 뛰어넘는159석을 확보하여 윤석열 정권의 단독 입법과 예산안 처리 폭주 등에 제동을 걸 수 있게 되었다.서영교 당선인은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으로서 선거 기간 동안 동작을,송파갑,송파을,강남을 격전지 지원 유세와 용산에서 열린 출정식과 마지막 총력 유세에 모두 참석하는 등 당의 승리를 견인하기 위해 혼신을 다했다.

9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7월 26일 [금]

[출석부]
컴포즈커피 1만원권 조지아 캔커피
[포인트 경품]
컴포즈커피 1만원권 컴포즈커피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