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이탈리아 리그 준우승 팀이 한국에 온다 한국·이탈리아 남자배구 글로벌 슈퍼매치 MOU 체결

한스경제 | 2024.07.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신무철 사무총장, 알레산드라 마르차리 구단주, 박현철 KBSN 스포츠본부장. /한국배구연맹 제공
신무철 사무총장, 알레산드라 마르차리 구단주, 박현철 KBSN 스포츠본부장. /한국배구연맹 제공

[한스경제=김성진 기자]한국배구연맹이 'GLOBAL KOVO'를 목표로한 추진 과제의 일환으로써 이탈리아 베로 발리 몬차 및 KBSN과 2024 한국·이탈리아 남자배구 글로벌 슈퍼매치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9일(현지 시각) 베로 발리 몬차의 홈 경기장인 오피콰드 아레나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신무철 배구연맹 사무총장, 알ㄹ산드라 마르차리 베로 발리 몬차 구단주, 박현철 KBSN 스포츠본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하여 글로벌 슈퍼매치 개최를 위해 공동 협력을 약속했다.

베로 발리 몬차는 2023-2024시즌 대한민국 청소년 대표팀 출신 이우진이 인턴 선수로 속한 팀으로 이탈리아 1부 프로리그인 슈퍼레가 준우승을 차지했으며 다음 시즌을 앞서 이우진을 정식 선수로 등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베로 발리 몬차는 오는 9월 7~8일 한국에서 2회의 친선 경기에 참여하게 되며 지난 시즌 V리그 우승팀인 대한항공 점보스, V리그 대표 선수들로 구성될 팀 코보와 각각 1경기를 치른다. 또한 유소년 아카데미, 문화공연, 환영 만찬 등 다양한 행사에도 참여할 예정이다.

마르차리 구단주는 "이번 관계가 9월에 있을 경기에서 끝나지 않고 계속해서 문화적인 교류와 소통이 지속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는 약속을 하며 "이번 교류에 대해 긍정적으로 검토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는 소감을 밝혔고 한국배구연맹 신무철 사무총장은 이번 친선 경기는 "한국 배구 발전에 상당한 도움이 될 것"이라는 기대감을 나타냈다.

5 0
저작권자 ⓒ 한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7월 19일 [금]

[출석부]
CU 2만원 모바일상품권 튀김우동
[포인트 경품]
CU 2만원 모바일상품권 CU 2만원 모바일상품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