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전국소년체육대회 폐막… 양궁 최윤찬·체조 최시호 5관왕 등극

한스경제 | 2024.05.2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제53회 전국소년체육대회 양궁 선수단. /대한체육회 제공
제53회 전국소년체육대회 양궁 선수단. /대한체육회 제공

[한스경제=박종민 기자]국내 유·청소년 최대스포츠 축제인 제53회 전국소년체육대회(소년체전)가 25일부터 28일까지의 열전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가 주최하는 소년체전은 전국 17개 시·도에서 36개 종목(12세 이하부 21개, 15세 이하부 36개) 1만8757명의 선수단이 출전해목포종합경기장 등 전라남도 내외 23개 시·군의 53개 경기장에서 뛰어난 기량을 선보였다.

이번 대회에서는 한국신기록 1건, 부별신기록 17건, 부별타이기록 3건, 대회신기록 60건, 대회타이기록 2건 등 총 83건의 기록이 작성되며 대회에 참가한 스포츠 꿈나무 선수들의 뛰어난 재능을 확인할 수 있었다. 한국신기록은 제48회 소년체전 이후 처음으로 경신됐다.

최다관왕으로는 양궁 남자 12세 이하부의 최윤찬(경남·창녕초)과체조 남자12세 이하부의 최시호(경기·평택성동초)가 5관왕에 올랐다.4관왕 3명, 3관왕 19명, 2관왕 52명 등 총 76명의 다관왕이 탄생했다. 또한36개 종목에서 106명의 최우수선수가 선정됐다.

한편이번 소년체전에서는 별도의 홍보부스를 마련해올해 12월 전라남도 장흥에 준공 예정인 체육인재개발원을 홍보해소년체전 참가자 및 관계자들에게 많은 관심을 받았다.

또한대한체육회는 20년 만에 대회 시스템을 재구축해대회 참가자와 관계자들에게 시스템 사용에 대한 편의성과 효율성을 제공했다. 특히 '내 생애주기' 서비스를 통해 경기장 입장 등에 필요한 선수 신분 확인 절차를 간소화해큰 호평을 받았으며대회 홈페이지의 방문 수가 작년 대비 200% 증가하는 성과를 냈다.

소년체전은 대한민국 스포츠의 미래 꿈나무 선수들이 한자리에 모여 기량을 펼치고 선의의 경쟁을 펼치는 대회로 진행됐다. 더불어 시·도 간 과열 경쟁을 방지하고자 대회 성적에 따른 시·도별 종합시상, 메달 집계 등은 이전 대회와 같이 실시하지 않았다.

2025년에 열리는 제54회 대회는 경상남도 김해에서 개최된다.

0 0
저작권자 ⓒ 한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6월 22일 [토]

[출석부]
신세계상품권 2만원 포스틱
[포인트 경품]
신세계상품권 2만원 신세계상품권 2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