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여자축구 대표팀, 6월 미국 평가전 명단 발표… 15세 홍서윤 깜짝 발탁

한스경제 | 2024.05.2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 /KFA 제공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 /KFA 제공

[한스경제=강상헌 기자] 다음 달 미국 원정 평가전을 치르는 여자축구 대표팀 명단이 확정됐다.

20일 대한축구협회에 따르면 여자축구 대표팀을 이끄는 콜린 벨(잉글랜드) 감독은지소연, 김혜리, 장슬기 등 기존 주축 멤버들을모두 발탁했다.

여기에 고교생 미드필더 홍서윤(광양여고)과 2018 국제축구연맹(FIFA) 17세 이하(U-17) 여자 월드컵에 출전했던 공격수 곽로영이 생애 첫 태극마크를 달았다.

특히15세 319일의 나이로 대표팀에 뽑힌 홍서윤은 2006년 지소연(시애틀 레인·15세 217일), 지난해 권다은(울산 현대고·15세 309일)에 이어 3번째로 어린 나이에 국가대표에 승선한 선수로 기록됐다. 아울러 그는 U-17 대표팀도 거치지 않고 곧장 A대표팀에 깜짝 발탁 되는 기쁨을 안았다.

신예들과 함께 해외파 6명도 미국 원정에 함께 한다. 김은정 감독이 이끈 U-17 대표팀의 일원으로 아시아축구연맹(AFC) U-17 여자 아시안컵에서 맹활약한 공격수 케이시 유진 페어(엔젤시티FC)를 비롯해 조소현, 최유리(이상 버밍엄 시티 위민), 이금민(브라이턴 앤 호브 알비온), 이영주(마드리드CFF)까지 모두 대표팀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 /KFA 제공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 /KFA 제공

FIFA 랭킹 20위 한국은 4위 미국과 2일 오전 6시(이하 한국 시각) 콜로라도주 커머스시티의 딕스 스포팅 굿즈 파크에서 1차전, 5일 오전 9시 미네소타주 세인트폴의 알리안츠 필드에서 2차전을 치른다.

벨 감독은 "미국은 현재 세계 최고다. 배울 점도 많아 경기가 기대된다. 이번에는 20세 이하(U-20) 대표팀도 U-20 월드컵 준비를 위해 미국과 경기하기 때문에 지난달 필리핀전에서 A대표팀에 합류했던 어린 선수들이 U-20 대표팀으로 돌아갔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대신 새로운 어린 선수들이 우리와 함께한다. 다음 아시안컵, 월드컵에 대비해 한국 여자축구가 더 발전하고 새로운 재능을 계속 발굴할 수 있도록 팀을 운영하겠다"고 덧붙였다.

13 0
저작권자 ⓒ 한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6월 15일 [토]

[출석부]
신세계상품권 2만원 프링글스 오리지날 53g
[포인트 경품]
신세계상품권 2만원 신세계상품권 2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