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강원FC, 이달의 공헌상 신설?3월 선수단-프런트 부문 시상

포커스투데이 | 2024.04.2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강원FC 올해 신설된?이달의 공헌상 첫 수상자로 이기혁 선수와?정호용 대리를 선정했다.

강원은 21일 오후 2시 춘천송암스포츠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K리그1 2024 8라운드 인천 유나이티드와 홈경기에서 3월의 공헌상 시상식을 진행했다. 이달의 공헌상은 올해 신설됐다. 묵묵히 구단 발전에 공헌한 '언성 히어로'를 선수단, 프런트에서 1명씩 선정한다. 매월 1일부터 말일까지의 공헌을 토대로 구단이 수상자를 정한다. 수상자에게는 트로피와 상품권이 주어진다.

정호용 대리. 사진/강원FC

이기혁은 선수 부문 첫 번째 수상자로 그라운드 위에 올랐다. 올해 영입된 이기혁은 전지훈련을 통해 중앙 수비수로 변신했다. 개막전을 시작으로 3월 4경기에 모두 선발로 나서 안정적으로 수비진을 이끌었다. 수비진의 부상, 퇴장 속에서 묵묵히 수비진을 지키며 '언성 히어로'의 면모를 보였다.

이기혁은 "맡은 역할을 다하기 위해 그라운드에서 최대한 열심히 뛰었다. 팀원들과 힘을 합쳐서 열심히 한 것이 공헌상까지 받게 됐다"며 "앞으로 더욱 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의미 있는 상을 받게 돼 정말 기쁘고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기혁 선수. 사진/강원FC

'이달의 공헌상'은 선수뿐만 아니라 프런트 부문도 선정해 의미를 더했다. 보이지 않는 곳에서 팬들과 선수단을 위해 노력하는 프런트를 조명한다. 홈경기운영팀의 정호용 대리가 첫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구단 티켓 정책, 홈경기 운영 등을 담당하는 정 대리는 지난달 31일 FC서울전에서 유료관중 집계 이후 첫 매진 사례를 내거는 데 크게 이바지했다.

정 대리는 "수상을 할 수 있도록 힘이 되어준 가족과 구단 동료들에게 큰 감사를 드린다. 이번 시즌 선수단은 좋은 경기, 프런트는 좋은 콘텐츠로 팬들에게 기쁨이 되려고 노력하고 있다"며 "도민분들이 구단 홈경기장에 많이 와 주시면 이 노력들이 더욱 빛날 것 같다. 자만하지 않고 더욱더 열심히 해 강원FC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포커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스포츠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5월 30일 [목]

[출석부]
GS25편의점 모바일 기프티콘 5,000원 바나나맛 우유
[포인트 경품]
GS25편의점 모바일 기프티콘 5,000원 GS25편의점 모바일 기프티콘 5,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