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워니 36득점 서울 SK, 랴오닝에 패해 터리픽12 준우승 (1)

한국스포츠경제 | 2019.09.2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 SK가?22일 마카오의 탑섹 멀티스포츠 파빌리온에서 열린 랴오닝 플라잉 레오파즈(중국)와 대회 결승에서 82-83 1점차로 아쉽게 패했다. /KBL 제공
서울 SK가?22일 마카오의 탑섹 멀티스포츠 파빌리온에서 열린 랴오닝 플라잉 레오파즈(중국)와 대회 결승에서 82-83 1점차로 아쉽게 패했다. /KBL 제공

[한국스포츠경제=박종민 기자] 프로농구 서울 SK가 한국·중국·일본·필리핀 동아시아 4개국 팀들이 경쟁하는 2019 동아시아슈퍼리그 터리픽12에서 준우승을 거뒀다.


SK는 22일 마카오의 탑섹 멀티스포츠 파빌리온에서 열린 랴오닝 플라잉 레오파즈(중국)와 대회 결승에서 82-83 1점차로 아쉽게 패했다. 새 외국인선수 자밀 워니와 KBL에서 잔뼈가 굵은 애런 헤인즈가 각각 36득점 17리바운드, 26점 13리바운드 9어시스트로 맹활약했으나 팀을 우승으로 이끌지는 못했다.


물론 당초 SK는 객관적 전력에서 밀렸던 터라 박빙의 승부까지 간 것을 두고는 충분히 선전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SK는 준우승으로 총 15만 달러(약 1억7700만원)를 손에 넣었다. 이는 준우승 상금 10만 달러(약 1억1800만원)와 참가금 5만 달러(약 5900만원)를 합친 금액이다.


앞서 열린 3, 4위 결정전에서는 저장(중국)이 산미겔 비어먼(필리핀)에 91-89로 이겼다.

0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포항 중학생 침대에 뛰어놀다 27층 아파트서 추락
중학생이 침대에서 뛰어놀다 창문으로 추락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26일 포항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4...
코로나19 환자 발생으로 구미·상...
[안동=뉴시스] 류상현 기자 = 경북도교육청은 신종 코로나 바이...
트로트 가수 요요미, 청량하고 상...
'우먼센스'가 트로트 가수 요요미의 화보와 인터뷰를...
청하 모델발탁, 청순 女가수 계보 ...
(사진제공=더 피알)가수 청하가 모델 발탁으로 대세 행보를 이어...
구미 20대 여성 확진자 대형 유치...
26일 오전 구미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구평동 킨더하바유치원에 ...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5월 26일 [화]

[출석부]
뚜레쥬르 3천원권
[포인트경매]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