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스포츠

제35회 신한동해오픈, 개막 앞서 포토콜 진행

국제뉴스 | 2019.09.1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사진 좌로부터, 재즈 제인와타난넌드(태국), 노승열, 강성훈, 박상현, 김경태, 이마히라 슈고(일본), 서형석 선수(제공/KPGA)

'제35회 신한동해오픈'의 개막을 하루 앞둔 18일 인천 서구 소재 베어즈베스트 청라 골프클럽 USA, 오스트랄아시아코스(파71. 7,238야드)에서 대회의 성공 개최를 기원하는 포토콜이 열렸다.


갤러리 플라자에서 진행된 이날 포토콜에는 '디펜딩 챔피언' 박상현(36.동아제약)과 현재 제네시스 포인트 1위 서형석(22.신한금융그룹), 통산 19승(KPGA 코리안투어 4승, 아마추어 2승, 일본투어 13승)의 '괴물' 김경태(33.신한금융그룹)를 포함해 지난 5월 PGA투어 'AT&T 바이런 넬슨'에서 우승컵을 들어올린 강성훈(32.CJ대한통운), 올해 8월 군 복무를 마친 통산 3승(PGA투어 1승, 유러피언투어 1승, 아시안투어 1승)의 노승열(28)과 2019 시즌 '코오롱 제62회 한국오픈' 챔피언 재즈 제인와타난넌드(24.태국)와 2018년 일본투어 상금왕 이마히라 슈고(27.일본) 등 총 7명의 선수가 참석했다.


또한, 포토콜에 참가한 선수들은 백혈병 어린이 재단 홍보대사 어린이 3명과 함께 스내그 골프를 즐긴 후 '제35회 신한동해오픈'의 시그니처 푸드 메뉴와 '챔피언스 런치'로 명명한 지난해 대회 우승자 박상현이 좋아하는 음식인 불고기 덮밥을 직접 맛보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제35회 신한동해오픈'은 올해부터 향후 3년간 KPGA 코리안투어, 일본투어, 아시안투어까지 3개 투어가 공동 주관한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흑인 목 짓누른 경찰관, ‘2급 살인’ 격상… “최대 ...
흑인 조지 플로이드(46)를 숨지게 한 미국의 전직 경찰관 데릭 쇼빈(44)에 대한 혐의가 ‘3급 살인’에서 ...
“요즘 감이 좋긴 한데, 바람 많은...
“요즘 감이 좋긴 한데, 이곳은 제주도잖아요. 바람이라는 변수...
인종차별 Out… SNS 메운 ‘블랙아...
인종차별 항의 시위에 미국의 문화예술인들이 지지와 연대를 표...
초반 죽 쒔던 살라디노가 살아났다...
삼성 라이온즈와 LG 트윈스가 맞붙은 2일 잠실 프로야구 경기 1...
‘서편제’의 깊은 울림처럼… 소...
“대학에서 영화를 전공할 때 영화 ‘서편제’(1993)를 보고 인...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6월 4일 [목]

[출석부]
튀김우동 큰사발
[포인트경매]
도서문화상품권 5천원권(온라인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