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MBC 심야괴담회 시즌4 오는 23일 첫방송 배우 윤정희 출연

국제뉴스 | 2024.06.2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국내 최초 괴기공포토크쇼 MBC 심야괴담회가 올여름, 죽음의 시즌 死(시즌4)를 맞이해 한층 더 강력해진 공포로 오는 23일 일요일 밤 돌아온다.

MBC 심야괴담회는 상금을 걸고 시청자들의 괴담을 읽어주는 신개념 스토리텔링 챌린지 프로그램으로, 지난해 시즌3까지 이어지는 동안 괴담꾼들의 소름 돋는 연기력과 영화 같은 재연으로 열렬한 사랑을 받아왔다.

특히 이번 시즌4에는 그동안 꾸준히 자리를 지켜온 김구라, 김숙과 함께 뮤지컬부터 드라마까지 휘어잡은 미친 연기력의 뮤지컬 배우 김호영, SNL 코리아로 얼굴을 알린 MZ 대세 배우 지예은이 합류해 더욱더 기대가 크다.

오는 23일 첫 방송되는 심야괴담회 시즌 4의 시작을 화려하게 장식한 괴스트는 최근 넷플릭스 드라마 '더 에이트 쇼(The 8 Show)'로 새로운 전성기를 맞이한 대세 배우 문정희 이다.

배우 문정희는 영화 '숨바꼭질', '연가시' 등 다양한 작품에서 서늘하면서도 절제된 공포 연기로 대중들의 눈과 귀를 사로 잡았다. 심야괴담회 녹화장에서도 귀를 사로잡는 매력적인 목소리와, 보는 사람을 소름 돋게 만드는 눈빛과 연기력으로 어둑시니는 물론, MC들까지 오싹하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녹화장에서 문정희는 사연을 듣던 도중 "귀신의 목소리가 너무 마음에 든다" 며 감탄하는 등 귀신에게 절대 굴하지 않는 모습을 보여 김숙으로부터 '배우계 김구라'라는 칭찬 아닌 칭찬(?)을 듣기도 했다.

특히 문정희는 "귀신과 만난 적이 있다"며 끔찍한 형상의 귀신을 만났던 소름 돋는 경험담을 풀어놓았는데, 어느 날 잠이 든 문정희가 눈을 떠보니 눈앞까지 다가온 귀신이 목을 조르기 시작했다는 것. 절체절명의 순간 정신을 차려야겠다고 생각한 문정희는 벌떡 일어나 귀신에게 불호령을 내렸다는데...MC들마저 감탄하게 한 배우 문정희의 퇴마(?) 비법은 심야괴담회 시즌4 첫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오는 23일 시즌4 첫방송에서는 실제 귀신이 출몰한 장소를 어렵게 촬영한 영상을 공개하는 '비디오테이프' 부터 오랜 기간 귀신에게 시달리며 절실하게 도움을 구하는 제보자의 사연을 담은 '가짜 엄마', 시골 고시원에서 할아버지에게 납치를 당한 '스토커' 등 시즌4에 걸맞게 더욱 강력해진 괴담이 공개될 예정이어서 주목된다.

MBC 심야괴담회 시즌4는 전 국민을 대상으로 무섭고 기이한 이야기들을 메일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투고 받고 있다. 방송에 소개되는 공모작은 액땜 상금을 획득하며, 랜선 방청객 '어둑시니'의 촛불 투표를 통해 1등을 한 공모작에게는 추가 상금의 기회가 주어진다.

괴스트로 배우 문정희가 출연하는 MBC 심야괴담회 시즌4 첫방송은 오는 23일 일요일 밤 10시 50분 방송된다.

12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7월 23일 [화]

[출석부]
CU 2만원 모바일상품권 홈런볼
[포인트 경품]
CU 2만원 모바일상품권 CU 2만원 모바일상품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