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동치미 선우은숙 하차 600회 특집 등장...어떤 말 할까?

국제뉴스 | 2024.05.1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속풀이쇼동치미 선우은숙 하차 ./ MBN 제공
속풀이쇼동치미 선우은숙 하차 ./ MBN 제공

'동치미'가 600화 특집을 맞아 '현역가왕' 출연자들을 초대한다.

18일 밤 11시 20분에 방송되는 MBN '동치미'는 '내 인생에 태클을 걸지마'라는 주제로 배우 선우은숙, 가수 조항조, 개그우먼 김영희, 개그맨 정태호, 방송인 최홍림 외 가수 김양, 한봄, 김나희, 별사랑, 마리아가 특급 축하사절단으로 출동한다.

이날 방송에서 '현역가왕' 5인은 트로트 가수로 거듭나기까지 겪었던 우여곡절 스토리를 전한다.

별사랑은 록밴드 그룹으로 시작해 트로트 가수로 활동했던 무명 시절 이야기부터 자신을 뒷바라지 하던 어머니의 유방암 말기 소식, 마지막이라고 생각했던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가수로 승승장구하게 된 사연을 털어놓는다.

맏언니 김양은 '현역가왕' 결승 생방송 무대를 앞두고 아버지를 떠나보낸 가슴 아픈 사연을 전하며 "가수로서 성공하기 위해 가족들은 돌보지 않고 앞만 보고 달려왔는데, 돈과 아빠와의 시간을 맞바꾼 것 같아 후회스럽다"고 말문을 연다.

이어 "건강이라면 자신 있어 하던 아버지가 계속 소화도 안 되고 더부룩함을 호소해 큰 병원으로 갔고 '담낭암 2기' 진단을 받았다"며 "그 이후 수술을 받았지만 4기 진단을 받았고, '현역가왕' 결승 무대를 앞두고 눈을 감으셨다"고 전한다.

그는 "무대에 오르기까지 정말 많은 감정들이 뒤섞였는데, 아빠가 가장 좋아하셨던 게 막내딸이 무대에서 노래하는 모습이었기 때문에 무대에 올랐다"며 아버지를 향한 마지막 한마디를 남겨 보는 이들의 눈시울을 붉혔다.

이밖에 9개월 만삭으로 '현역가왕' 무대에 올랐다가 중도하차 하게 된 가수 한봄의 사연과 K-POP을 좋아하던 미국인 소녀에서 트로트 가수가 된 마리아, 개그우먼에서 트로트 가수로 전향한 김나희의 이야기가 공개된다.

13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TV·연예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6월 19일 [수]

[출석부]
스타벅스 간편한 한끼 세트(HOT) (카페 아메리카노 T리얼 치즈 베이글) 롯데 핫식스250ML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간편한 한끼 세트(HOT) (카페 아메리카노 T리얼 치즈 베이글) 스타벅스 간편한 한끼 세트(HOT) (카페 아메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