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TV·연예

'어쩌다 발견한 하루' 돌아온 로운, 김혜윤에 '냉랭'? 긴장감 증폭 [Oh!쎈 컷]

OSEN | 2019.10.2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OSEN=연휘선 기자]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사라졌던 로운이 달라진 모습으로 돌아온다.


오늘(23일) 방송되는 MBC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이하 어하루)' 13, 14회에서는 은단오(김혜윤 분) 앞에 하루(로운 분)가 다시 나타난다. 뭔가 달라진 듯한 하루의 모습이 심상치 않은 기류를 만들 전망이다.

[사진=MBC 제공] '어쩌다 발견한 하루' 13, 14회에 다시 등장하는 로운과 김혜윤.


앞선 '어하루'에서 은단오는 하루와 함께 작가가 정해준 운명을 거슬러 만화 속 세상의 '설정값'을 바꾸는 도전을 끊임없이 펼쳐 왔다. 그러던 중 스토리가 조금씩 뒤틀리는 일들이 일어나고 이름 없는 엑스트라에 불과했던 하루에게도 역할이 생기면서 은단오는 엑스트라의 운명에서 벗어날 수도 있다는 희망에 사로잡혔다.


하지만 지난 17일 방송된 '어하루' 12회 말미에서 뜻밖의 사건이 일어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수영장에서 물에 빠져 정신을 잃은 은단오를 구하러 물에 뛰어든 하루가 감쪽같이 사라져 버리는 일이 발생한 것. 깨어난 은단오는 하루를 애타게 찾아 헤맸지만 그는 마치 처음부터 없었던 사람처럼 자취를 감추며 안방극장에 충격을 안겼다.


이 가운데 다시 은단오 앞에 나타난 하루의 모습이 공개됐다. 사진 속 하루는 이전의 다정한 시선과는 다른 냉랭한 표정으로 그를 당황스럽게 만들어 이 같은 낯선 상황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뿐만 아니라 180도 변한 하루와 백경(이재욱 분)이 흥미로운 관계를 만들어 가며 세 사람의 삼각관계가 새로운 국면을 맞이한다고 해 호기심이 쏠리고 있다. 과연 흔적도 없이 사라져 버린 동안 하루에게 무슨 일이 있었는지, 다시 만난 이들의 관계가 어떻게 진전될지 본방 사수에 대한 욕구가 커지고 있다.


현재 '어하루'는 회를 거듭할수록 더해지는 신선한 전개와 반전 엔딩, 차세대 배우들의 싱그러운 케미스트리 등으로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긴장감을 늦츨 수 없는 전개 속에 다시 만난 은단오와 하루가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오늘 밤 8시 55분 방송. / monamie@osen.co.kr



0 0
저작권자 ⓒ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인천서 15명 이상 추가 확진…교회 부흥회 관련 추정(...
인천지역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속출한 29일 오후 확진자가 발생한 인천시 서...
쌍용차?서울서비스센터 1800억 원...
[OSEN=강희수 기자] 쌍용자동차가 서울 구로동에 있는 서울서비...
김연경, '집사부'서 배구史 'FLEX'...
[OSEN=김수형 기자] 사부로 출연한 김연경이 연봉부터 모든 걸 ...
방탄소년단, 'DNA' 뮤비...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
더 킹 이민호, 안방극장 하드캐리...
혹한의 겨울부터 따스한 봄까지, 8개월간 '더 킹'에 혼신...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6월 1일 [월]

[출석부]
비타500
[포인트경매]
맘스터치 싸이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