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1.5℃ HOW] 올해 6월도 가장 더웠다…"직전 최고치 갈아치워"

한스경제 | 2024.07.0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지난 6월이 역사상 가장 더운 달로 기록됐다.
지난 6월이 역사상 가장 더운 달로 기록됐다.

[한스경제=정라진 기자]지난도역사상 가장 더운 달로 기록됐다.

7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유럽연합(EU)의 코페르니쿠스 기후변화서비스(C3S)는 올해 6월 지구 평균 기온이 섭씨 16.66도라고 밝혔다. 관측 이래 6월 최고 기록이다. 이는 이전 30년간의 평균보다 0.67도 높다.

지난달 기온은 직전 최고치인 지난해 6월보다 0.14도 더 높았고, 1940년 이래 지난해 7, 8월에 이어 세 번째 더운달로 기록됐다.

최근 12개월(2023년 7월~2024년 6월) 지구 평균 기온은 평년(1991~2020년) 대비 0.76도 높았다. 산업화 시기(1850~1900년)와 비교하면 1.64도나 상승했다.

C3S 측은 지난달 기온 상승 이유에 대해 세계 곳곳의 기온이 평균보다 높았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동유럽과 북아메리카 북부 및 동북부, 그린란드, 중동 북서부, 남미 일부, 아프리카 등에서 평균보다 높은 기온을 기록했다.

지구 평균 기온뿐만 아니라 지난달 해수면 온도도 오르면서 15개월 연속 최고치를 기록했다.

일부 과학자들은 인간이 초래한 기후변화와 엘니뇨 현상이 맞물리면서 기록적인 기온을 기록했다고 봤다. 특히 2024년은 지난해보다 더 더운 해가 될 수 있다고 분석했다.

미국 기후분석단체 버클리 어스의 연구 과학자인 제이크 하우스파더는 "2024년이 1800년대 중반부터 기온 기록을 시작한 이래 가장 더운 해가 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3 0
저작권자 ⓒ 한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7월 19일 [금]

[출석부]
컴포즈커피 1만원권 튀김우동
[포인트 경품]
컴포즈커피 1만원권 컴포즈커피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