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법원, 하이브 해임안 의결 불가…민희진 어도어 대표직 유지

민심뉴스 | 2024.05.3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민희진 대표 / 방시혁 의장

법원이 30일 민희진 어도어 대표가 하이브를 상대로 제기한 의결권 행사 금지 가처분 소송을 인용했다. 이에 따라 하이브는 민 대표를 임시 주주총회에서 해임할 수 없게 됐으며 어도어 민희진 대표는 어도어 대표직을 유지하게 됐다.

민희진 어도어 대표, 법원 판결로 대표직 유지 확정
법원, "하이브가 주장하는 해임·사임사유 충분히 소명 안돼"

민희진 인스타그램 / 하이브 CI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50부(재판장 김상훈)는 30일, 민희진 대표가 하이브를 상대로 낸 의결권 행사 금지 가처분 소송에서 "현재까지 제출된 주장과 자료만으로는 하이브가 주장하는 해임사유나 사임사유가 충분히 소명되지 않았다"며 가처분 신청을 인용했다.

이번 판결로 하이브는 오는 31일 예정된 어도어 임시 주주총회에서 민 대표 해임안에 의결권을 행사할 수 없다. 어도어의 지분 하이브 80%, 민희진 18%, 직원 2%로 구성되어 있다. 민희진 대표는 어도어 대표이사직을 계속 유지할 수 있게 됐다.

이날 재판부는 하이브가 주장한 해임 및 사임 사유가 충분히 입증되지 않았다고 판단했다. 이번 결정으로 민 대표는 어도어에서 대표직을 유지하게 되며, 하이브는 민 대표를 해임하려는 계획에 제동이 걸렸다.

하이브의 대응과 어도어 민 대표의 입장

기자회견중인 어도어 민희진 대표

하이브는 이번 판결에 대해 공식 입장을 밝히지 않았지만, 민 대표의 대표직 유지가 확정된 만큼 어도어의 경영진 구성과 관련된 논의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민 대표는 이번 판결을 통해 대표직을 유지하며 회사의 방향성을 이어갈 예정이다.

5 0
저작권자 ⓒ 민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6월 17일 [월]

[출석부]
메가커피 아이스 아메리카노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포인트 경품]
메가커피 아이스 아메리카노 메가커피 아이스 아메리카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