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쏠쏠한 5할인" 서울시, 고물가 속 광역 서울사랑상품권 발행 시작

나남뉴스 | 2024.05.3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사진=나남뉴스

서울시가 25개 자치구를 통틀어서 지역 제한 없이 사용할 수 있는 '광역 서울사랑상품권'을 발행한다.

이날 30일 서울시는 오전 10시부터 '광역 서울사랑상품권'을 5% 할인된 금액으로 발행한다고 전했다.

발행 금액은 오전 150억, 오후 150억원씩 총 300억원이며 1인당 월 30만원까지 구매가 가능하다. 광역 서울사랑상품권의 보유 한도는 100만원으로 구매일로부터 5년까지 사용할 수 있다.?

또한 계좌이체로 현금을 사용하여 구매한 경우, 상품권 금액의 60% 이상 사용 시 잔액도 환불받을 수 있다.

광역 서울사랑상품권 구매방법은 서울페이플러스(서울Pay+) 앱을 통해 계좌이체 혹은 카드 결제로 살 수 있다. 기존에는 서울페이+, 신한쏠뱅크, 티머니페이, 머니트리, 신한쏠페이 등으로 구매가 가능했지만, 이번 판매부터 서울페이플러스(서울Pay+) 앱만을 통해 구매할 수 있도록 조건이 변경되었다.

사진=서울시

동시 접속자가 한꺼번에 몰리지 않도록 오전과 오후에 나눠서 출생 연도(주민등록번호 둘째 자리)에 따라 판매를 진행한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2시 사이에는 짝수해 출생자, 오후 3시부터 7시까지는 홀수해 출생자가 구매할 수 있다. 오후 7시 이후에도 상품권이 남았다면 출생연도에 상관없이 구매가 가능하다.

광역 서울사랑상품권은 기존 자치구별로 따로 발행하여 해당 자치구 내에서만 사용할 수 있었던 기존 상품권과는 달리, 서울 내 모든 지역에서 활용이 가능하다는 점이 장점이다.

또한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올해부터는 오프라인 가맹점과 더불어 우체국쇼핑 내 서울시 소상공인 온라인전용관(e서울사랑샵)에서도 이용이 가능하도록 사용처를 확대했다.

관악구에서도 특별 '10%' 할인 상품권 발행?

사진=관악구

서울시는 고물가·고금리 현상으로 인해 가계 부담이 가중되는 상황 속, 이번에 발행하는 광역 서울사랑상품권이 지역경제 선순환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선혜 서울시 소상공인 담당관은 "광역 서울사랑상품권은 서울시 모든 자치구에서 사용할 수 있어 시민들에게 인기가 높다"라며 "고물가·고금리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매출 증대와 시민들의 장바구니 물가 부담을 완화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서울시에서는 각 자치구별로 발행하는 상품권 구매도 진행 중이다.?

관악구에서는 다음 달인 6월 3일 오전 9시부터 '신림역상권회복상품권'을 46억원 규모로 발행한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상품권은 '특별할인율 10%'를 적용해 기존보다 훨씬 저렴한 가격으로 상권을 이용할 수 있어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관악구는 최근 신림역 주변의 고객 방문 감소와 매출 하락 등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신림역상권회복상품권을 특별 발행한다고 밝혔다.

2 0
저작권자 ⓒ 나남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6월 14일 [금]

[출석부]
메가커피 아이스 아메리카노 CU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메가커피 아이스 아메리카노 메가커피 아이스 아메리카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