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2021년 천안시 도서관 최다 대출 도서, 시간을 굽는 빵집

뉴트리션 | 2022.04.1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2021년 천안시 도서관 최다 대출 도서, '시간을 굽는 빵집'

지난해 공공도서관 이용 천안시민들에게 가장 사랑받았던 도서는 김주현 작가의 '시간을 굽는 빵집'으로 나타났다.


천안시문화도서관본부는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도서관 정보나루'와'도서관리프로그램(KOLASⅢ)'대출 데이터로 2021년 천안시 공공도서관의 최다 대출 도서를 분석했다.


지난해 천안시에서 가장 많이 대출된 도서는 총 872회 대출이 된 김주현 작가의'시간을 굽는 빵집'이었으며, '천 개의 파랑(751회)', '소녀A. 중도하차 합니다(518회)','위저드 베이커리(411회)'등의 도서가 뒤를 이었다.


최다 대출도서 1, 2, 3위 모두 2021년 천안시 시민독서릴레이 선정도서였다. 시는 후보도서 선정 토론회와 시민 선호도 조사, 독서문화진흥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올해의 책을 선정하고 있다. 도서 3권 모두 최대 대출도서에 뽑혀 한 책을 함께 읽고 책으로 소통하는 범시민독서운동 시민독서릴레이가 성공적으로 이루어졌음을 입증했다.


시민독서릴레이와 아동도서를 제외한 최다 대출 도서는 '위저드 베이커리(411회)', '식탁 위의 세계사(369회)', '세계를 건너 너에게 갈게(346회)', '옷장 위의 세계사(331회)', '체리새우(329회)' 순이었다.


한편, 지난해 천안시 도서관 전체 대출 권수는 158만8,559권으로 전년 대비 47% 증가해 코로나 이전인 2019년도 수준으로 회복했다. 이 같은 천안시민의 높은 독서 열기로 '천안시 독서온도탑'은 2021년 137도를 기록하며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또한 인기 있는 도서라도 기다리지 않고 바로 이용할 수 있는 구독형 전자책 도입 및 비대면 독서의 지속적 확대로 전자책 대출률은 2020년 대비 23% 증가했다. 전자책 최다 대출도서인 '달러구트 꿈백화점'은 1,064회의 대출을 기록했다.


시 도서관 관계자는 "천안시민의 독서율이 코로나 이전 수준으로 회복돼 매우 반갑다"며, "빅데이터를 분석한 독서경향 파악으로 다양한 독서 정책과 서비스를 개발해 천안시민의 독서율을 향상시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1 0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6월 2일 [금]

[출석부]
롯데리아	새우버거 세트 비요뜨
[포인트 경품]
롯데리아	새우버거 세트 롯데리아 새우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