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남동구, 누구나 산에 오를 자유‥만수산 무장애나눔길 조성

뉴트리션 | 2022.03.3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만수산 무장애나눔길(정비 후)

인천시 남동구 만수산에 누구나 쉽게 산행을 즐길 수 있는 길이 열렸다.

남동구는 최근 만수산 일대(만수2동 산1-2)에 총 길이 2,751m의 무장애나눔길을 조성했다고 5일 밝혔다.

만수산 무장애나눔길은 장애인, 노약자, 임산부, 영유아 등 산림 접근이 어려운 교통약자가 쉽고 안전하게 정상까지 등반할 수 있도록 조성한 계단이 없는 등산로이다.

산 정상에는 넓은 광장과 더불어 장애물이 없는 무장애전망대를 조성, 교통약자도 탁 트인 공간에서 일출·일몰은 물론 남동구 전역을 조망할 수 있다.

황토 콘크리트길 521m에 목재데크길만 2,230m 규모로, 지난 2016년부터 한국산림복지진흥원 녹색자금의 지원을 받아 조성된 전국 무장애나눔길 100곳 중 가장 길다.

또한 등산로 입구부터 해발 201m 만수산 정상부까지 계단과 장애물 없이 이어진 것도 전국 최고(高) 기록이다.

특히 전 구간을 8.3% 미만의 낮은 경사도로 조성했고, 휠체어 이용객 편의를 위해 등산로 폭을 교행이 가능한 2m로 설계한 데 이어 방향 전환이 쉽도록 등산로 곳곳을 둔각으로 시공했다.

이 밖에도 안전난간, 추락방지턱, 점자블럭, 핸드레일, 전 구간 야간조명 등 안전시설을 설치하고, 등산 중 휴식을 취할 수 있는 휴게 광장 3곳을 조성했다.

만수산 무장애나눔길 입구에 있는 만부마을은 저층 노후주택이 밀집한 남동구의 대표적 원도심으로, 장애인과 노인 등 취약계층의 주거 비율이 33%에 달한다.

또한 특수학교인 미추홀학교가 250m 이내 위치하는 등 이번 사업을 통해 산림복지를 누리게 되는 1km 이내 수혜대상자는 1만9천여 명으로 추산된다.

구는 한국산림복지진흥원으로부터 전국 최대 규모의 녹색자금 10억 원을 지원받아 구비 포함 총 20억여 원의 예산을 투입, 지난 5월부터 공사를 진행해 같은 해 12월 준공했다.

이 과정에서 감정평가 약 120억 원 규모의 사유지(4필지, 193,152㎡)를 적극적인 협상 등을 통해 약 15억 원에 매수하고, 재해 위험이 우려되는 수목을 제거해 통나무 의자로 활용하는 등 예산 절감 노력도 돋보였다.

이번 사업을 통해 남동구 무장애나눔길은 2016년 늘솔길 편백숲 무장애나눔길(1,019m), 2019년 장아산 무장애나눔길(2,270m)에 이어 모두 3곳으로 늘었다.

남동구 전역에 조성된 무장애나눔길의 총 길이는 6,040m로, 전국에서 사례를 찾기 힘든 무장애나눔길의 독보적 녹색복지 도시로 평가받고 있다.

이강호 남동구청장은 "교통약자를 비롯한 많은 구민이 산을 안전하고 편안하게 즐기고, 원도심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녹색 복지 분야의 다양한 사업을 통해 구민들의 행복한 삶을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2 0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3월 25일 [토]

[출석부]
스타벅스 아이스 카페 아메리카노 T 2잔+블루베리 쿠키 치즈 케이크 비요뜨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아이스 카페 아메리카노 T 2잔+블루베리 쿠키 치즈 케이크 스타벅스 아이스 카페 아메리카노 T 2잔+블루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