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사회

KEDI, 2019년 학생선수 이스쿨(e-School) 성과발표회 개최

서울신문 | 2020.01.0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학교 체육 유공 표창(e-School 활성화 분야)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학교 체육 유공 표창(e-School 활성화 분야)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교육개발원(KEDI, 원장 반상진)은 지난 6일 서울 용산드래곤시티에서 학생, 학부모 및 관계자 25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2019년 학생선수 이-스쿨(e-School) 성과발표회(이스쿨 학생축제)’를 개최했다.

교육부(부총리겸 교육부장관 유은혜)가 주최하고 한국교육개발원이 주관한 이번 성과발표회는 이스쿨과 함께 공부와 운동을 병행하는 학생선수들을 응원하고, 시・도교육청 담당자, 교사, 학부모 등 학생선수들의 학습권 보장을 위해 노력한 현장 관계자들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반상진 한국교육개발원 원장은 환영사를 통해 운동과 공부를 병행하며 두 배의 노력과 열정으로 한 해를 보낸 학생선수들을 격려하고, 학생선수 학습권 보장과 이스쿨 운영의 의미를 강조했다.

유은혜 부총리겸 교육부 장관은 축사를 통해 ‘운동하는 모든 학생, 공부하는 학생선수’를 목표로 이스쿨 사업의 안정적인 운영과 적극적인 지원을 아까지 않을 것임을 강조했다.
학생선수 e-School 우수사례 공모전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학생선수 e-School 우수사례 공모전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학생선수 이-스쿨(e-School) 운영 사업’은 중․고등학교 학생선수들의 대회출전 및 훈련참가에 따른 수업결손 보충 등 학습권 보장을 위해 추진됐다. 시‧공간의 제약 없이 활용 가능해 2019년 전국 3074개 중‧고등학교에서 신청하여 약 4만 8000명 학생선수가 학습에 참여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는 학교체육 유공 장관표창(이스쿨 활성화 분야) 수여식, 2019학년도 이스쿨 운영 성과 발표, 우수 운영사례 및 소감문 발표, 학생선수 이스쿨 공모전 시상식, 특별강연 및 축하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유승민 IOC선수위원이 ‘미래를 준비하는 학생선수‘라는 주제로 특별초청 강연을, 유튜브 크리에이터 김진짜가 ’공부하는 학생선수와 진로탐색‘이라는 주제로 진로특강을 진행했다.

박혜민 학생(서울체고)은 “시험공부와 시합을 모두 챙겨야하는 부담 속에서 학생선수 이스쿨이 많은 도움이 됐다“며 ”전국체전과 2학기 중간고사를 동시에 치뤘는데 이스쿨로 빠진 수업을 반복 학습해 전국체전 주종목 1등과 중간고사 전교 1등을 스스로 힘으로 이루어냈다”라고 말했다.

송한뜻 교사(강원 치악중)는 “이스쿨의 가장 큰 강점이자 변화는 학습하는 학생선수 문화의 보급과 확산“이라고 언급하며 ”이스쿨로 인해 수업결손이 생기면 학습을 보충하는 것이 학생선수 본연의 의무이자 방향성이라는 인식이 확산됐다”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0 0
저작권자 ⓒ 서울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사회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10월 4일 [화]

[출석부]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 짜파게티 큰사발
[포인트 경품]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 SK모바일주유권 2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