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MS, 중국 지사에 아이폰만 허용 방침...보안 강화 차원

한스경제 | 2024.07.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아이폰15. /연합
아이폰15. /연합

[한스경제=박정현 기자]마이크로소프트(MS)가 안드로이드폰을 쓰는 중국 직원들에게 9월부터 직장에서아이폰만 쓸 것을 요구했다. 앞서 중국이공무원을 대상으로 아이폰을 금지하는등 미중 갈등이 첨예해지는 가운데 나온 조치다.

블룸버그는 8일(현지시간) MS가 중국에 있는 직원들이 직장용 기기에 로그인할 때 애플 기기로의 신원 확인만 허용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MS는 안드로이드폰을 사용 중인 전 중국 직원에게 아이폰15를 제공할 방침이다.블룸버그는 "MS의 보안을 강화하기 위함이다. 중국 전역의 수백 명의근로자에게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전했다.

현재 중국에서는 구글 플레이를 사용할 수 없어, 안드로이드폰은 화웨이나 샤오미 등 중국 스마트폰 업체가 만든 자체 플랫폼을 사용하고 있다. MS의 이번 조치는 이런 기기가 MS 자원에 접근하는 걸 막기로 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에 대해 블룸버그는 "미중이 지정학적 갈등을 겪고 있는 가운데 민감한 문제"라고 해석했다. 지난해 하반기 미국이 보안상 이유로 중국 애플리케이션 사용을 금지하자, 중국이 공무원의 아이폰 사용을 규제하는 등의 상황이다. 1월에는 러시아 관련 공격으로 국무부를 포함한 수십 개의 미국 정부 기관이 영향을 받아,MS는 국내로부터 보안을 개선하라는 강한 비판과 압력을 받았다.

2 0
저작권자 ⓒ 한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경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7월 25일 [목]

[출석부]
컴포즈커피 아메리카노(Ice)(TAKE-OUT) 포스틱
[포인트 경품]
컴포즈커피 아메리카노(Ice)(TAKE-OUT) 컴포즈커피 아메리카노(Ice)(TAKE-OU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