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경쟁국 비해 턱없이 부족한 광물자원 확보…中 1.8%, 日 26.8수준

한스경제 | 2024.05.3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한국 기업이 지분을 보유한 국내외 동, 아연, 연(납), 철광석, 니켈, 리튬, 코발트 등 7종의 핵심광물 광산수와 귀속 생산량이 주요국들에 비해 부족한 것으로 나타나 향후 변수가 발생할 경우 공급망 리스크로 작용할 수 있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 연합뉴스
한국 기업이 지분을 보유한 국내외 동, 아연, 연(납), 철광석, 니켈, 리튬, 코발트 등 7종의 핵심광물 광산수와 귀속 생산량이 주요국들에 비해 부족한 것으로 나타나 향후 변수가 발생할 경우 공급망 리스크로 작용할 수 있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 연합뉴스

[한스경제=권선형 기자]한국 기업이 지분을 보유한 국내외 핵심광물 7종의 광산 수와확보량이 주요 경쟁국에비해 크게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향후 대외 변수가 발생할 경우 국내 산업에 치명적인 공급망 리스크로 작용할 수 있다는 지적이다.

한국경제인협회는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의 글로벌마켓인텔리전스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2022년 기준 한국 기업이 보유한 구리, 아연, 연(납), 철광석, 니켈, 리튬, 코발트 등 7종의 핵심광물 광산의 수는 36개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29일 밝혔다.

이는 넓은 국토와 함께 풍부한 지하자원을 갖고 있는 중국 1992개, 미국 1976개 뿐만 아니라한국과 마찬가지로 자원 부존량이 부족한 일본 134개에 비해서도 크게 적은 수준이다.

또 한국 기업은 핵심광물 귀속 생산량(광산 총생산량 × 지분율) 비중도 전세계 1% 이하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2022년 기준 한국 기업의 귀속 생산량 비중은 핵심광물 7종 모두 전세계 총합의 1% 이하에 불과했다. 반면 일본 기업은 같은 기간 동 4.1%, 아연 3.0%, 연 2.8%, 철광석 3.0%, 니켈 1.7%, 코발트 2.0%로 핵심광물 귀속 생산량 비중이 한국 기업보다 높았다.

이에 따라 한경협은 핵심광물이 경제안보와 결부돼 있는 만큼 국가전략적인 관점에서 해외 광산 지분을 늘리고 민관협력을 강화해야 할 필요성을 제기했다.

한국과 일본 기업의 2022년 핵심광물 광산 귀속 생산량과 비중 / 한경협
한국과 일본 기업의 2022년 핵심광물 광산 귀속 생산량과 비중 / 한경협

현재 4차산업 핵심광물인 니켈, 리튬, 코발트의 전세계 생산량은 특정국에 편중돼 있다. 2023년 기준 전세계 생산량 대비 니켈은 인도네시아가 53.1%, 리튬은 호주가 46.9%, 코발트는 콩고민주공화국이 68.6%로생산량 1위를 차지하는 등 특정 국가에 쏠려 있다.

반면 한경협이 UN 콤트레이드(Comtrade) 2022년 교역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한국의 4차산업 핵심광물 수입은 특정국 비중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구체적으로이차전지에 활용되는 황산니켈은 핀란드로부터의 수입 비중이 68.2%, 산화리튬과 수산화리튬은 중국으로부터의 수입 비중이 87.9%, 산화코발트와 수산화코발트는 중국으로부터의 수입 비중이 72.8%에 달했다.

이들 핵심광물에 대한 국내외 수요는 갈수록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에너지경제연구원에 따르면 2040년 국내 전기차 보급 대수는 2021년 대비 11배 증가해 핵심광물 수요도 크게 증가할 전망이다. 에너지경제연구원은 배터리용 양극재에 필요한 핵심광물 수요는 2021년보다 리튬 15배, 니켈 12배, 망간 19배, 코발트 4배 증가할 것으로 바라봤다.

한경협은 "핵심광물은경제안보와 결부돼 있어 안정된 수급이 중요하므로, 국가전략적인 관점에서 해외 광산 지분을 늘려야 한다"며 "기존 한국 기업은 주로 장기 공급 계약을 통해 해외 자원개발에 진출하고 있으나, 지분 보유를 통한 핵심광물 확보도 안정성과 지속가능성에서 우위가 있는 만큼 전략의 다각화 측면에서 매력적인 선택지가 될 수 있다"고 제언했다.

또한 한경협은 핵심광물 확보를 위해 민관협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한경협은 일본정부가 공공 자원개발전문 독립행정법인(JOGMEC)을 설립해 기업의 자원탐사 프로그램 단계부터 적극적인 투자와 채무보증을 실시하는 등 민관 협력을 통해 광물자원을 확보하는 사례를 제시했다.

이상호 한경협 경제산업본부장은 "기업이 핵심광물을 확보하려면 실제 생산이 시작되기 전 단계부터 막대한 초기 투자가 필요한게 현실"이라며 "민간의 해외 자원개발 투자에 대한 정책 금융 프로그램 강화, 자원 수출국 정부와의 국제 협력 네트워크 확대, 자원 확보의 컨트롤타워로 기능할 수 있는 민관 컨소시엄 조성 등 정부의 종합적 지원 패키지가 뒷받침돼야 한다"고 말했다.

6 0
저작권자 ⓒ 한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경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6월 14일 [금]

[출석부]
메가커피 아이스 아메리카노 CU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메가커피 아이스 아메리카노 메가커피 아이스 아메리카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