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경제

이훈기 롯데케미칼 대표, 첫 타운홀 미팅 "명확한 목표로 질적성장"

한스경제 | 2024.05.2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롯데케미칼 이훈기 대표(오른쪽)가 지난 20일 롯데월드타워에서 타운홀 미팅을 진행하고 있다. / 롯데케미칼
롯데케미칼 이훈기 대표(오른쪽)가 지난 20일 롯데월드타워에서 타운홀 미팅을 진행하고 있다. / 롯데케미칼

[한스경제=권선형 기자]이훈기 롯데케미칼 대표는 "롯데그룹 화학군의 회사들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끊임없이 성장하고 위기를 극복해 왔다"며 "강한 실행력과 정신력으로 모든 임직원들이 함께 한다면 현재의 상황도 슬기롭게 극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지난 20일 서울 잠실 롯데월드타워 본사에서 약 2시간 동안 임원, 팀장과의 타운홀 미팅 자리에서 이 같이 강조하고 석유화학산업 환경 변화를 공유하고 위기 극복 위한 성장 DNA를 강조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이 사장은 중국 석유화학 자급률 제고, 미국과 유럽 등 선진 시장의 규제 강화 등 현재의 시장 변화를 설명하고 미래 모습에 대한 전망을 공유했다.

이 대표는 현재의 석유화학산업 변화와 회사의 현실을 직접 설명하며, "명확한 방향과 목표를 갖고 변화의 속도에 적극 대응하여 질적 성장을 실행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이 대표는 기초화학, 첨단소재, 정밀화학, 전지소재, 수소에너지의 SBU(Strategic Business Unit_전략사업단위)별 전략 과제, 성과목표 등을 설명하고 미래 방향 등을 공유했다.

이 대표는 "기초화학의 운영 효율화를 통한 핵심 경쟁력 강화로 사업 비중을 유지하고, 첨단소재사업과 정밀화학은 경쟁력 있는 포트폴리오 육성으로 안정적인 수익창출 구조를 유지하겠다"며 "전지소재와 수소에너지의 신성장 사업은 각각 양극박과 음극박 중심의 글로벌 리딩 포지션 구축과 부생수소를 활용한 사업 기반 구축과 해외 청정 암모니아 확보 통한 사업 확대로 가져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대표는 이어진 임직원들과의 오픈톡(Open Talk) 형태의 간담회에서는 직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본인의 회사생활 경험과 경영 철학 등을 직접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3 0
저작권자 ⓒ 한스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경제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6월 25일 [화]

[출석부]
미스터피자 포테이토R+콜라1.25 농심 꿀꽈배기
[포인트 경품]
미스터피자 포테이토R+콜라1.25 미스터피자 포테이토R+콜라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