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안병훈-임성재, 프레지던츠컵 첫날 승리… 인터내셔널, 미국에 4승 1패

스포탈코리아 | 2019.12.1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코리언 듀오’ 안병훈(28), 임성재(21)가 2019 프레지던츠컵 첫날 승리를 이끌었다.


안병훈, 임성재가 속한 인터내셔널팀은12일 호주 멜버른 로열 멜버른 골프클럽(파71/7,055야드)에서 열린 첫날 포볼매치에서 미국팀에 4승 1패로 승리했다.

인터내셔널팀은 첫날 승리로 21년 만의 프레지던츠컵 우승 전망을 밝게 했다. 인터내셔널팀은 1998년 대회 우승 후 단 1번도 우승하지 못했다. 역대 전적도 미국팀이 10승 1무 1패로 압도적인 우위다.

이날 임성재는 애덤 해드윈(캐나다), 안병훈은 애덤 스콧(호주)과 한 조를 이뤄 각각 패트릭 캔틀레이-잔더 셔펠레, 토니 피나우-브라이슨 디샘보 조를 상대했다. 임성재-해드윈 조는 1홀 차, 안병훈-스콧 조는 2홀 차로 승리했다.

반면 미국팀은 타이거 우즈-저스틴 토마스 조가 호아킨 니만(칠레)-마크 리슈먼(호주) 조에 4홀 차로 승리했을 뿐이다.

인터내셔널팀이 앞선 가운데 13일 열리는 2라운드는 포섬 경기 방식으로 진행된다. 안병훈은 마츠야마 히데키(일본)와 한 조를 이뤄 우즈-토마스 조를 상대한다. 임성재는 카메론 스미스(호주)와 함께 리키 파울러-개리 우드랜드 조와 맞붙을 예정이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업비트, 코인 24종 상장 폐지 결정…투자자 눈물
업비트가 역대 최대 규모의 상장 폐지를 결정했다. / 업비트 공지사항[한스경제=장재원 기자] 가상화폐 거...
대통령 스페인 순방 계기 한-스페...
문화체육관광부 황희 장관은 문재인 대통령의 스...
펜트하우스3 박호산, 분노와 슬픔 ...
SBS '펜트하우스3''펜트하우스3' 박호산이 엄기준에...
경남FC유소년재단, NH농협은행 경...
경남FC유소년재단, NH농협은행 경남본부 통해 경남 유소년 축구 ...
글로벌 백신 허브 추진 구체화…"...
권덕철 복지부 장관이 글로벌 백신 허브 도약을 위한 백신기업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19일 [토]

[출석부]
이디야 너를 사랑해 세트 (프레즐, 아메리카노) 교환권 참깨라면
[포인트 경품]
이디야 너를 사랑해 세트 (프레즐, 아메리카노) 교환권 이디야 너를 사랑해 세트 (프레즐, 아메리카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