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문화

서울시무용단, 종묘제례악 새롭게 재해석한 일무 선보여

우리뉴스 | 2022.05.1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시무용단이 '일무' 공연 중 제1막 '일무연구' 문관의 춤 '문무'를 펼치고 있다 (사진=강원정 기자)서울시무용단이 '일무' 공연 중 제1막 '일무연구' 문관의 춤 '문무'를 펼치고 있다 (사진=강원정 기자)

(서울=우리뉴스) 강원정 기자 = 종묘제례악 의식무를 재해석한 서울시무용단의 '일무' 공연이 오늘 19일 첫 무대를 펼친다.

무형문화재 제1호 '종묘제례악'은 조선시대 왕과 왕후의 신주를 모신 종묘에서 거행되는 제례의식에 사용되는 기악과 노래 춤을 말하는데 '일무'는 종묘제례악에 포함된 무용을 일컫는다.

이번에 공연되는 서울시무용단의 '일무'는 정혜진 단장과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정구호와의 만남으로 화제가 됐으며, 제1호 무형문화재 종묘제례악 의식무를 새로운 감각으로 해석한 작품이다.

서울시무용단 '일무'의 제1막 '일무연구'는 문관의 춤 '문무'와 무관의 춤 '무무'를 기반으로 하고, 제2막 '궁중무연구'는 춘앵전과 궁중무의 대표적인 가인전목단을 기반으로 한다.

제1막과 제2막이 한국 전통춤의 형태와 구성이 온전히 구현될 수 있도록 구성한 반면, 제3막 '신일무'는 안무, 음악, 무대, 의상 등 '일무'가 가지고 있는 의미와 미학을 새롭게 재해석해 구성해냈다.

서울시무용단은 첫 공연을 앞둔지난 18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일무' 시연을 통해 제1막과 제2막 일부를선보였다.

서울시무용단이 '일무' 공연 중 제2막 '궁중무연구'에서 화려한 춤사위를펼치고 있다 (사진=강원정 기자)서울시무용단이 '일무' 공연 중 제2막 '궁중무연구'에서 화려한 춤사위를펼치고 있다 (사진=강원정 기자)

이날 시연에서제1막은청색 옷을 입은 문관이 음악소리에 맞춰 팔을 뻗기도 하고 정렬을 맞추는 등 문관의 절제된 동작 속에서 강한 춤사위를 펼쳤다. 이후 칼을 든 무관이 적색 도포 자락을 휘날리며 등장해 역동적인 춤을 선보였다.

제2막 공연은하얀 소매의 녹색 옷을 입은 여인들이 등장해 음악에 맞춰 팔을 흔들며 부드러운 춤사위를 보였다. 제2막에서는 색다른 무대연출을 비롯한 색채를 가미한 음악과 안무를 선보이며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정혜진 단장은 "'일무'는 전통부터 시작해서 창작까지 극과 극을 보여주는 작품이며, 전통을 기반으로 했기 때문에 굉장히 의미가 있는 작품"이라며"지금과 같은 힘든 상황에서도 어려움을 이겨내기 위한정신을 바탕으로 만든 작품이라굉장히 의의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정구호 연출가는"이번 작품은 1,2막의 전통과 전통의 변화, 3막의 신전통까지 전통의 정신을 이어서 어떻게 발전시키고 계승시켜 나가는가에 대한 것을 보여주는 작품"이라며"다양한 전통을 계속해서 완성도 높게 재해석해 많은 분들이 전통 문화에 대한 관심을 갖게 하는 게 목표"라고 포부를 밝혔다.

현대무용가 김성훈 안무가는 "'일무' 작품은 전통을 토대로 새로운 언어의 움직임을 만드는 데 집중했다. 움직임뿐만 아니라 구성이나 선 같은 것도 새롭게 창작하기 위해 전통을 바탕으로 변형시켰다"고 말했다.

한편서울시무용단의 '일무'는 19일부터 22일까지 4일간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0 0
저작권자 ⓒ 우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문화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2년 6월 25일 [토]

[출석부]
피자알볼로 꿈을피자R 코카콜라500ml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포인트 경품]
피자알볼로 꿈을피자R 코카콜라500ml 피자알볼로 꿈을피자R 코카콜라500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