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문화

디지털리언 믹스업 vol.2, TOP10 발표

국제뉴스 | 2020.06.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울=국제뉴스) 정상래 기자 = 일렉트로닉 뮤지션들을 위한 창작음악 컴피티션 [디지털리언 믹스업 vol.2]가 두 달간의 치열한 예선을 마무리하고 1차 예선을 통과한 10팀을 공개했다.

2일 오후 음원사이트 멜론을 통해 공개된 [디지털리언 믹스업 vol.2] TOP10에는 김상원(LIFESTORY), 김정수, 미스트(Mist), 베니러스(VENIRUS), 수키(Sukiee), 우자앤쉐인(UZA&SHANE), 이정강,오석창,김연수(Project801), 장민건(Milkoi), 제이 하이(Jay High), 후이즈댓(Whoisthat) 까지 총 10팀이 이름을 올렸다.


올해 [디지털리언 믹스업 vol.2]에는 30세 이하의 젊은 일렉트로닉 뮤지션 총 120팀이 참여했으며, 일렉트로닉 장르 안에서 다양한 개성과 스타일을 가진 뮤지션들이 신선하고 완성도 높은 노래들로 치열한 경합을 펼쳤다. 심사에는 '뮤지션들의 뮤지션' 윤상과 영화음악감독 이준오(캐스커), 프로듀서 스페이스카우보이가 참여했다.


심사위원장 윤상은 "기술적 완성도부터 뮤지션 고유의 개성까지 보다 다양한 기준으로 음악을 감상할 수 있어 즐거웠다. TOP10에 들어간 뮤지션 들 뿐 아니라 당장에 릴리즈 해도 이상이 없을 만한 완성도의 곡들이 상당수 있어 놀랍고도 반가운 마음이었다"고 총평을 전했다.


TOP10 진출자들은 약 2주간 자신들의 노래를 리믹스 해 2차 예선을 치른다. 최종 우승자에게는 상금 400만원과 창작지원금 100만원이 지원되며 2등에게는 상금 200만원과 창작지원금 100만원, 3등에게는 상금 100만원과 창작지원금 100만원이 수여된다. [디지털리언 믹스업 vol.2] 수상자들의 상금은 세계최초 저작권 공유 플랫폼 뮤직카우에서 후원한다.


뮤직카우는 세계최초 음악 저작권료 공유 플랫폼으로 누구나 좋아하는 음악을 구매해 소장하고 수익을 얻을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앞서 K-팝 창작 생태계의 선순환을 목표로 주된 서비스 수익의 50%를 창작자들에게 지원금으로 전달하고 있으며 앞서 '베터 뮤직 에코 시스템(Better MUSIC Ecosystem)' 등 다양한 캠페인도 진행한 바 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황소희, 임원희 소개팅女…알고 보니 임원희와 한 영...
사진제공=황소희SNS배우 임원희의 소개팅 상대로 알려진 황소희가 과거 임원희와 한 작품에 출연했던 것으...
[인터뷰] '담보' 하지원 '우리 삶...
viewer /사진=CJ엔터테인먼트“‘진짜 이런 특수한 관계의 ...
신세경 음성판정, 런 온 촬영 중단...
사진제공=나무엑터스배우 신세경이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판정...
'10월 12일 컴백' 펜타곤, 미니 10...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펜타곤(비즈엔터DB)그룹 펜타곤이 10월...
‘글로벌 대세’ 원호, 온라인 콘...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원호(사진제공=하이라인엔터테인먼트)...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8일 [월]

[출석부]
뚜레쥬르 3천원권
[포인트경매]
올리브영 기프트카드 1만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