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하동녹차연구소, 하동공원서 첫 찻잎 수확 및 제다

국제뉴스 | 2024.05.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사진제공=하동군)하동공원 차밭에서 녹차연구소 직원들이 첫 찻잎을 수확하고 있다(사진제공=하동군)하동공원 차밭에서 녹차연구소 직원들이 첫 찻잎을 수확하고 있다

(하동=국제뉴스) 구정욱 기자 = 별천지 하동에는 다양한 보석들이 있다. 그중 하동의 녹차는 예로부터 왕에게 진상된 보석 중의 보석으로, 매력적인 맛과 향이 즐거움을 선사한다.

하동군은 1200여 년의 역사와 전통성을 지낸 야생차의 보급을 위해 가로수길과 공원 등에 야생차 나무를 식재하고 있으며, 이러한 노력의 결과인 하동공원 차밭에서 녹차연구소 직원들의 의미 있는 첫 찻잎 수확이 이뤄졌다.

(사진제공=하동군)하동공원 차밭에서 녹차연구소 직원들이 첫 찻잎을 수확하고 있다(사진제공=하동군)하동공원 차밭에서 녹차연구소 직원들이 첫 찻잎을 수확하고 있다

지난 2일, 재단법인 하동녹차연구소 이종현 연구소장과 직원 15여 명은 춘천 남이섬에 하동의 녹차를 공급하기 위해 하동공원에 조성된 차밭에서 찻잎 50kg를 수확하고 잭살(홍차) 약 10kg을 제다(잎을 차로 만드는 전통 기술) 했다.

잭살은 싹 한 개에 2~3개의 이파리가 붙은 형태(1아 2엽~3엽)로 찻잎을 수확해 시들리기, 비비기, 산화(발효), 건조의 과정을 햇볕 아래에서 진행해 만드는 차다. 전통성과 특별한 맛과 향을 인정받아 2015년 국제슬로우푸드협회의 '맛의 방주'에 지정됐으며, 갈산 함량이 높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사진제공=하동군)하동공원 차밭에서 녹차연구소 직원들이 첫 찻잎을 수확하고 있다(사진제공=하동군)하동공원 차밭에서 녹차연구소 직원들이 첫 찻잎을 수확하고 있다

이종현 소장은 "하동군의 잭살은 2020년부터 춘천 남이섬 티하우스에 꾸준하게 공급되고 있으며, 외국인 관광객으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어 이번에 만들어진 잭살 역시 남이섬에 판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하동녹차연구소 직원들은 해마다 구재봉 자연휴양림에 조성된 차밭에서 찻잎과 차 씨를 수확해 '하동 차'의 우수성을 연구하고 대중화하는 데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lawyer009@naver.com

14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5월 20일 [월]

[출석부]
GS칼텍스주유쿠폰20,000원 농심 고구마깡
[포인트 경품]
GS칼텍스주유쿠폰20,000원 GS칼텍스주유쿠폰20,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