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경주시, 인구감소 적극 대응→생애주기별 맞춤형 지원정책 추진

국제뉴스 | 2024.02.2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경북 경주시가 인구감소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자녀양육부터 청년자립까지 생애주기별 맞춤 정책에 나선다.

경주시, 인구감소 적극 대응→생애주기별 맞춤형 지원정책 추진(제공=경주시)市 발간'2024년 경주시 생애주기별 인구정책 안내서'를 홍보하고 있는주시 인구청년담당관 소속 공무원들

이를 위해 시는 영유아 양육, 초·중·고·대학교 지원 등으로 생애주기를 분류하고, 각 단계별 혜택을 제공해 인구확보에 행정력을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먼저 영유아 보육을 위한 지원 정책으로 저소득층의 육아 부담을 덜기 위해 기저귀와 분유 지원 사업이 대표적이다.

지원 대상은 만 2세 미만 영아를 둔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 한부모가족 또는 기준중위소득 80%이하 장애인·다자녀(2자녀 이상) 가정으로 기저귀는 월 9만 원, 분유는 월 11만 원을 지원한다.

구매 비용은 국민행복카드 바우처 포인트로 지급하며, 온라인 쇼핑몰 및 대형마트 등 카드사별로 지정된 매장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선천성 대사이상 검사 및 환아관리 지원 사업'과 '신생아 난청 조기진단 지원 사업', '미숙아 및 선천성 이상아 의료비 지원 사업' 등 다양한 정책을 실시하고 있다.

이어 초·중·고 학생을 위한 정책으로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학생을 둔 가정에 10만 원을 지급하는 입학 축하금이 대표적이다.

지원 대상은 입학일 기준으로 경주에 주민등록지를 둔 초등학교 최초 입학생이며, 초등학교에 준하는 교육기관 입학생도 대상에 포함된다.

이밖에도 교육 공공성 강화와 학부모 부담 경감을 위해 중·고교에 입학하는 학생들에게 교복 구입비 30만 원을 지원하고 있다.

대상은 중고교 및 특수학교 등에 입학하는 학생으로, 부모나 학생 중 한 명이 경주에 주소지를 두고 있으면, 타지역 중·고교에 입학하더라도 지원받을 수 있다.

특히, 시는 지역 인재 육성을 위한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

1년 이상 거주한 주민과 그 자녀 중 성적이 우수하거나, 경제적 사정이 어려운 중·고·대학생이 지원 대상이며, 장학생으로 선발되면 1인당 대학생 200만 원, 고등학생 100만 원, 중학생 50만 원이 지급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주시민이면 받을 수 있는 혜택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2024년 경주시 생애주기별 인구정책 안내서를 제작해 시민들에게 홍보하고 있다"며 "인구감소 대응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시민 모두 살기 좋고 행복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2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4월 14일 [일]

[출석부]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 롯데 핫식스250ML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