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충북교육청, 영재교육 중장기 발전 모델 제시

국제뉴스 | 2023.12.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충북교육청, 영재교육 중장기 발전 모델 제시
(제공=충북교육청)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도교육청(교육감 윤건영)은 8일사랑관 세미나실에서 <영재교육 중장기 발전방안 정책연구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정책연구는 '2027년 AI 바이오 영재학교 설립 확정'과 '제5차 영재교육진흥종합계획 시행' 등으로 영재교육의 환경 변화 및 차세대 과학기술 리더 인재의 양성 필요에 따라 도내 영재 교육의 문제점 분석을 토대로 요구조사 및 현황 분석을 통해 '충북 영재교육의 중장기 발전 방안'을 수립하기 위한 목적으로 추진됐다.


이 자리에는 윤건영 교육감을 비롯해 영재담당 장학사 및 교사, 현장 교원 등 60여 명이 참석했으며, 정책연구기관인 한국과학기술원(KAIST) 영재교육센터장의 정책연구 결과보고,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정책연구를 담당한 이성혜 박사는 중장기 발전 방안 실천을 위해 <미래 사회 변화와 혁신을 주도하는 창의적 인재 양성>이라는 비전과 <열정, 도전, 협력을 통해 재능을 발견하고 미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는 열린 영재교육>의 목표를 수립했다.


▲모든 학생을 위한 재능 탐색 교육 제공 ▲학생의 특성과 재능에 따른 맞춤형 교육 구현 ▲온라인 교육을 활용하여 효율적 영재교육 체제 구축 ▲AIBIO 분야 영재교육-영재학교-관련 분야 전공 및 진로 연계 교육 기반 구축 ▲영재교육을 선도하는 교육 지원체계 구축의 5개의 전략과 15개의 추진과제를 발표했다.


특히, 충북의 AIBIO 핵심 인재 양성을 위해 주요 추진 과제를 연도별로 살펴보면,2024년에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재능 탐색 프로그램 운영 ▲재능 탐색 및 발굴 영재교육 공감대 형성 ▲AIBIO 특화 교육과정 운영 ▲영재교육 담당 교원 지원 체계 강화 등으로 기틀을 다진다.


이어, 2025년부터 2027년까지 ▲선교육 후선발을 통한 영재교육 진입 기회 확대 ▲지역 기관 간 교육 협력을 통한 AIBIO 교육 활성화 ▲데이터 기반 성과 평가 및 전략 수립하고,마침내 2028년에는 AIBIO 영재교육원 설립하고 온라인 및 첨단 기술 교육환경을 구축하겠다는 계획이다.


본 정책연구는 충북 영재교육의 청사진을 제안하고, 충북만의 특성을 반영한 영재교육 운영 모델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연구 책임자인 이성혜 박사는 "이번 연구가 충북의 영재교육 발전과 충북 내 많은 학생들이 AI 바이오 영재학교에 입학할 수 있는 시발점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했다.


윤건영 교육감은 "이번 연구가 충북 내 AI바이오 인재 발굴의 초석이 되길 바라며, 충북의 영재들이 우수한 인재로 자라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