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경주시, 국내 최대 자전거 공원 펌프트랙 개장

국제뉴스 | 2023.12.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경북 경주시가 12월15일부터 별도의 이용요금 없이 울퉁불퉁한 도로를 통과하며 자전거를 탈 수 있는 '경주시 자전거 공원(펌프 트랙)'을 시범 운영한다.

경주시, 국내 최대 자전거 공원 펌프트랙 개장
(제공=경주시) 市 자전거 공원(펌프 트랙) 전경

펌프 트랙(Pump Track)은 자전거를 패달링 없이 지속적인 속도로 다양한 요철을 통과하면서 기술연마와 스릴을 즐기는 있는 게 특징이다.


경주시 천북면 944-7번지 일원에 국비 6억 원 포함 총 사업비 12억 원이 투입된 이 펌프 트랙은 6,000㎡ 규모로 전국 최대를 자랑한다.

경주시, 국내 최대 자전거 공원 펌프트랙 개장
(제공=경주시) 市 자전거 공원(펌프 트랙) 조성도

국내에는 생소한 시설로, 관련 전문기업으로부터 코스 디자인 등 자문을 받아 올해 3월 설계를 마칠 수 있었다.


이후 올해 5월부터 본격적인 사업에 착수해 막바지 공사가 한창이다.


이 펌프 트랙은 전문가(고급)코스, 일반인(중급)코스, 어린이(초급)코스 등 모든 난이도의 코스가 갖춰져 자전거만 있다면 누구든 무료로 즐길 수 있다는 게 특징이다.


운영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연중무휴이며 시범운영 기간 이용자 불편한 점 등을 개선한 후 내년 3월께 정식 개장할 방침이다.


펌프 트랙이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가면 전국 자전거 동호인들의 경주 방문이 늘어 보문관광단지와 함께 관광산업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가 모아진다.


이용에 따른 기타 문의사항이나 불편신고는 경주시청 자전거문화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시범운영 기간 접수된 불편사항을 개선해 코스의 완성도를 높이고 경주시민은 물론 국내외 모든 자전거 이용자들이 재미와 스릴을 느끼고 기술을 연마할 수 있는 전국 최고의 자전거 명소가 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8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2월 25일 [일]

[출석부]
CU 2만원 모바일상품권 빽다방 아이스 앗메리카노
[포인트 경품]
CU 2만원 모바일상품권 CU 2만원 모바일상품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