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경기도 "한파 대비 비상근무체계 돌입...내년 3월 15일까지 24시간 상황관리"

국제뉴스 | 2023.11.2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경기도
경기도청 전경

(수원=국제뉴스) 김만구 기자 = 경기도는 큰 눈에 대비해 내년 3월 15일까지 24시간 상황관리하는 비상근무체계를 가동했다고 28일 밝혔다.


도가 마련한 겨울철 종합대책에 따르면 우선 대설주의보를 발령하는 비상1단계 기준을 11개 시·군 이상에서 7개 시·군으로 강화했다.


수도권 지방정부 12개 시·군을 연결하는 도로 63개 구간을 동시 제설할 수 있는 지원체계를 구축했다.


비상상황 시 인력·장비·물자 등 지원을 위해 서울국토관리청, 한국도로공사 등 17개 도로관리기관 등과 협력체계를 갖췄다.


결빙·제설취약구간, 적설취약구조물, 고립예상지역 등 재해우려지역 1159곳을 지정했다.


염화칼슘 등 제설제 16만톤, 제설장비 6129대, 제설 전진기기 138곳을 확보했다.


제설 사각지대인 마을안길·이면도로·버스정류장 인근에 주행용 소형제설장비를 투입하고, 마을제설반 8145명을 편성했다.


한파 취약계층 21만여 가구의 건강 상태를 확인하고, 병의원 응급실 94곳과 한랭질환 감시체계를 운영한다.

3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2월 21일 [수]

[출석부]
CU 2만원 모바일상품권 롯데 목캔디
[포인트 경품]
CU 2만원 모바일상품권 CU 2만원 모바일상품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