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제천시, 외국인 계절근로자 사업 마무리...무사 귀국

국제뉴스 | 2023.11.1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제천시, 외국인 계절근로자 사업 마무리...무사 귀국
외국인근로자 출국 환송식 모습(사진=제천시)

(제천=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지난 16일 외국인 계절근로자의 최종 출국을 끝으로 충북 제천시가 추진한 계절근로자 사업을 마무리했다.


올 한해 제천시를 찾은 외국인 계절근로자는 모두 84명으로, 2회(4월, 9월) 걸쳐 입국해 오이, 사과, 약초 등 다양한 작물의 재배 및 수확 작업을 돕는 것은 물론 시설하우스 정비, 재해피해농가 복구 등에도 힘쓰며 단비같은 일손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제천시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사업은 현재까지 모두 121농가 220명(2018년 11농가 25명, 2019년 44농가 77명, 2022년 16농가 34명, 2023년 50농가 84명)이 참여하는 등 농번기 농촌 인력난을 대체하였으며, 2018년 첫 시행 이래로 올해까지 이탈자 제로의 기록을 남겼다.


제천시 한 농가는 "시에서 외국인등록 수수료, 마약 검사비, 차량지원 등의 적극적인 행정지원 뿐 아니라, MOU지자체 감독관 파견을 통한 근로자 관리 및 통역사 지원으로 농작업 능률 향상에 많은 도움을 줬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시 관계자는 "올해 궂였던 날씨 속에 무사히 근로를 마치고 귀국하실 수 있어 다행으로 생각한다"라며 "내년에도 체계적인 관리를 통해 농가와 계절근로자 모두 만족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천시는 숙소 마련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인력 근로자 및 농가의 문제를 적극적으로 해결코자 충북도 지역균형발전 기반조성 공모 사업을 신청해 선정되었으며, 도비 14억2천만원을 확보하고 시비 34억8천만원을 투입해 2024년까지 기숙사를 건립할 계획이다.


시는 농촌인력 근로자 기숙사가 건립되면 농촌 고용 인력을 안정적으로 확보하여 농촌 인력난 해소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4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11월 29일 [수]

[출석부]
CU 10,000원권 비요뜨
[포인트 경품]
CU 10,000원권 CU 10,000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