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대학생이 만드는 패션브랜드 마사초이 기대감 쑥~쑥

국제뉴스 | 2023.11.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왼쪽부터 : 패션브랜드 '마사초이' 론칭을 준비 중인 영산대학교 패션디자인학과 박우진 학생, 김지형 교수, 류은우,<img alt=
(왼쪽부터 : 패션브랜드 '마사초이' 론칭을 준비 중인 영산대학교 패션디자인학과 박우진 학생, 김지형 교수, 류은우, 최혜경 학생)제공=와이즈유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대학생이 만든 패션브랜드가 론칭한다."


영산대학교(와이즈유) 패션디자인학과 재학생이 최근 패션브랜드 '마사초이(MASACHOI)'의 상표를 출원하고, 내년 초 제품출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마사초이는 패션디자인학과 1, 2학년인 최혜경박우진류은우전인식 학생이 의기투합해 만든 브랜드다.


박우진 학생은 "마사는 스페인어로 반죽을 뜻하며, 소비자의 개성과 다양성을 하나로 빚어내 새로운 패션을 선보이겠다는 의지를 담았다"고 설명했다.


브랜드 추진 계기는 고용노동부와 대한상공회의소가 주최하고, 잡모아가 운영기관으로 참여한 미래내일일경험사업의 '청년주도 프로젝트'에 선정되면서부터였다.


이 프로젝트는 청년이 전문가 코칭을 받아 프로젝트 기획안을 완성하고, 그에 대한 심사와 선발 과정을 거쳐 총 3000만원 가량의 사업비를 지원받는 내용이다.


패션디자인학과 학생들은 김지형 교수의 코칭을 받았다. 김 교수는 학생들에게 마케팅과 디자인으로 역할을 나눠 팀의 효율성을 높이라고 조언했다. 또 선정 후에도 멘토를 자처하며 상표출원, 마케팅, 디자인 등 제작 전반에 자문을 아끼지 않고 있다.


덕분에 마사초이는 순항하고 있다. 데님 청바지와 청재킷의 셋업(set-up, 세트) 등 상·하의 총 9벌을 내년 1~2월 사이에 출시하겠다는 목표다. 이달까지 도식화를 마무리하고 이후 일러스트, 패턴과 샘플 제작, 실물제작, 화보 촬영, 제품출시를 순차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왼쪽부터 : 패션브랜드 '마사초이' 론칭을 준비 중인 영산대학교 패션디자인학과 박우진, 최혜경, 류은우 학생,<img alt=
(왼쪽부터 : 패션브랜드 '마사초이' 론칭을 준비 중인 영산대학교 패션디자인학과 박우진, 최혜경, 류은우 학생, 김지형 교수)

팀장인 최혜경 학생은 "계획대로 론칭하는 게 일차적 목표"라며 "우리의 개성과 열정 가득한 패션브랜드를 많은 사람들에게 알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싶다"고 말했다.


패션디자인학과 김지형 교수는 "대학생이 아이디어를 내고, 사업비를 지원받아 브랜드를 론칭하는 것은 아무나 할 수 없는 귀한 경험"이라며 "학생들이 치열하게 고민해 좋은 브랜드를 탄생시킬 수 있도록 교수로서, 멘토로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5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4년 4월 17일 [수]

[출석부]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