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주낙영 경주시장, 11월 말 완공 앞둔 황금대교 점검

국제뉴스 | 2023.10.2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주낙영 경북 경주시장은23일 오후 다음달 준공을 앞둔 황금대교 조성사업 현장을 찾아 개통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공사 관계자를 격려했다.

주낙영 경주시장, 11월 말 완공 앞둔 황금대교 점검
(제공=경주시)다음달 준공을 앞둔 황금대교 공사 현장

주 시장은 이 자리에서 현장 관계자로부터 공사추진 경과와 개통 준비상황을 직접 보고받았다.


이어 주 시장은 교량상판 공사현장과 현곡면 접속도로 조성현장을 차례로 둘러보며 "개통 전까지 시민들의 교통불편 해소를 위해 차질 없는 공사 진행은 물론, 안전사고 예방에서 힘써 달라"고 지시했다.


경주 최대 인구밀집 지역인 황성동과 현곡면을 잇는 황금대교는 총연장 371m로 경주 도심권역에서 형산강을 횡단하는 가장 긴 교량이다.

주낙영 경주시장, 11월 말 완공 앞둔 황금대교 점검
(제공=경주시)다음달 준공을 앞둔 황금대교 공사 현장

시는 앞서 현곡면 금장·하구리 공동주택 6,000여 세대와 용황지구 공동주택 4,000세대의 교통난 해소를 위해 전문가 및 시민 여론수렴을 거쳐 국지도 68호선과 강변로를 연결하는 노선을 선정한 바 있다.


이후 2021년 3월 착공에 들어가 다음달 말 준공을 앞두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 11월 말 완공 앞둔 황금대교 점검
(제공=경주시)다음달 준공을 앞둔 황금대교 공사 현장

총 사업비 410억 원이 투입된 황금대교는 주변 지역 교통 환경과 생활 인프라를 획기적으로 개선할 전망이다.


이밖에도 시는 주변 경관과 어우러질 전망대, 조형물을 설치하고 자전거·보행자 겸용 인도를 조성해 시민 안전과 편의를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황금대교 차선포장 작업을 위해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20일까지 3주 간 국민체육센터 앞 이면도로 우회전이 통제되고, 황성 방향 2개 차선(상·하행)으로 변경될 예정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황금대교가 개통되면 시민들의 교통과 생활 인프라가 크게 개선되고 정주여건도 더욱 좋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12월 9일 [토]

[출석부]
신세계상품권 1만원 롯데 목캔디
[포인트 경품]
신세계상품권 1만원 신세계상품권 1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