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전라북도, 독일에서 K-전북관광 설명회 개최

우리뉴스 | 2023.03.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전북도, 독일에서 K-전북관광 활성화 초석 다져.사진=전라북도전북도, 독일에서 K-전북관광 활성화 초석 다져.사진=전라북도

(전북=우리뉴스) 김형석 기자 = 전북도는 9일과 10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 한국문화원 및 작센 자유주 드레스덴시에서 문화관광 교류협약 체결과 관광설명회 개최 등 K-전북관광 활성화를 위한 초석을 다졌다.

홍보를 위해 독일을 찾은 K-전북관광홍보단은 조봉업 전북도 행정부지사를 대표로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열린 독일 베를린 국제관광박람회에서 전북홍보관을 운영하고 여행사 상담회, 전북관광 워크숍 등 다양한 현장 마케팅을 펼쳤다.

또한 9일과 10일에는 독일 베를린 한국문화원, 드레스덴시청, 드레스덴시 관광공사 등 주요기관 관계자를 만나 간담회와 협약 체결 및 전북관광설명회 등을 추진했다.

특히 2024년 베를린에서 개최될 '전북문화관광 홍보 행사'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양 기관의 협력을 다지는 양해각서(MOU)도 체결했다.

10일에는 클렙쉬 드레스덴시 부시장과 미제르 드레스덴 관광공사 사장 등이 참석한 문화교육관광 관계자 간담회에서 양 도시의 관광자원 소개와 경제, 교육 등 분야별 협력 사업 논의와 더불어 도시 간 지속적인 교류와 관광활성화를 위한 의향서를 교환했다.

또한 이날 드레스덴시에서 작센주 관광업계와 여행사 및 언론사와 드레스덴시 주요 관계자 등 2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K-전북관광 설명회'를 조 부지사의 독일어 환영인사로 시작해 전통한지등 만들기 등 다채로운 행사와 전북의 관광자원에 대한 소개 시간을 가졌다.

조봉업 행정부지사는 "독일인은 80% 이상이 해외여행 경험이 있을 정도로 여행에 대한 관심이 많아 집중 홍보 국가로 선택했다"며 "이번 독일 홍보를 통해 한류의 본고장 전북을 널리 알린만큼 관심있는 해외관광객이 실망하지 않을 전북만의 관광상품 개발과 홍보에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3 0
저작권자 ⓒ 우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