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강남구, 역삼 어르신 건강관리센터 주2회에서 주5회로 확대

국제뉴스 | 2023.02.1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역삼어르신건강관리센터 내부 모습. 사진=강남구청역삼어르신건강관리센터 내부 모습. 사진=강남구청

(서울=국제뉴스) 강도영 기자 =강남구가 만 65세 이상 어르신에게 맞춤형 건강관리를 제공하는 '역삼 어르신 건강관리센터'를 6일부터 주 5회로 확대 운영한다고 2월 10일 밝혔다.


강남구 65세 이상 인구는 전체 인구의 14.7%인 7만8000여명으로 건강관리에 대한 관심과 수요가 점차 증가하고 있다.


이에 보건소는 역삼1동 주민센터 2층 유휴공간을 활용해 방문간호사가 상주하며 1:1 건강관리 서비스 및 예방 교육을 제공하는 '역삼 어르신 건강관리센터'를 지난 10월 개관해 주 2회씩 운영했다.


지난해 10월부터 12월까지 월평균 60명이 센터를 방문하고 기초건강 검사 및 상담 서비스 571건을 제공했다. 이렇게 이용자 수와 만족도가 증가함에 따라 주 2회 운영을 주 5회로 확대하게 됐다.


센터를 방문하면 우선 기초건강 검사를 실시하고 건강 관리법을 안내·지원한다. 이후 6개월 뒤 재검진을 통해 건강 상태를 다시 확인하면서 지속적인 건강 파트너 역할을 한다.


아울러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소집단 건강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프로그램에는 ▲고혈압·당뇨병·고지혈증·심혈관질환 등 만성질환 예방 및 관리 ▲영양상태 개선 및 구강 관리 ▲요실금 예방 ▲낙상 예방 ▲뇌신경 체조 등 인지기능 향상 ▲원예활동을 통한 우울증 완화 등이 있다.


이용 대상은 강남구에 거주하는 만 65세 이상 어르신과 기초생활수급자 등 건강취약계층이며 사전 예약 후 방문해야 한다. 이용시간은 평일 오전 9~12시로 전화 또는 현장방문으로 예약 접수할 수 있다.


조성명 강남구청장은 "구민 밀착형 건강관리를 할 수 있는 역삼 어르신 센터 운영을 확대해 더 많은 사람들이 이용할 수 있게 했다"고 말했다.

1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