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한수원, 고리원전 내 건식저장시설 건설 기본계획 의결

국제뉴스 | 2023.02.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한국수력원자력은 7일 방사선보건원에서 2023년도 제1차 이사회를 개최해 '고리 사용후핵연료 건식저장시설 건설 기본계획(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사진=김진태 기자) 한수원 본사 전경(사진=김진태 기자) 한수원 본사 전경

건식저장시설은 고리원전 부지 내에 위치하게 되며, 사용후핵연료가 저장된 금속용기를 건물 안에 저장하는 방식으로 추진된다. 설계, 인허가 및 건설 등 총 7년의 사업기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되며, 고리본부의 저장용량이 포화되기 전 2030년 운영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에 추진하는 건식저장시설은, 정부의 고준위 방폐물 관리 기본계획대로 중간저장시설이 건설되면 사용후핵연료를 지체없이 반출하는 조건하에서 한시적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시설용량은 중간저장시설 가동 전까지 필요 최소량인 2,880다발 규모로 건설될 예정이다.


고리본부는 이를 통해 가동중인 원전의 지속 운전으로 전력공급 안정은 물론 고리1호기 적기 해체를 위한 사용후핵연료 반출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황주호 한수원 사장은 "건식저장방식은 원전을 운영 중인 33개국 중 24개국이 채택한 안전성이 입증된 저장방식으로지진·해일 등 자연재해 뿐만 아니라 의도적인 항공기 충돌에도 시설이 안전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강화된 규제기준을 준수해 설계하겠다"고 밝혔다


덧붙여 "설계 방향이 구체화되면 설명회·공청회 등을 통해 지역과 소통하면서 의견을 청취할 계획"이라며"정부 기본계획에 의거, 고리지역과 협의해 합리적인 지역지원 방안도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2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3월 30일 [목]

[출석부]
GS25모바일금액상품권1만원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GS25모바일금액상품권1만원 GS25모바일금액상품권1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