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오산시, 1호 달빛어린이병원 지정·운영 개시

국제뉴스 | 2023.02.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 오산시, 1호 달빛어린이병원 지정·운영 개시.<사진=오산시 제공>▲ 오산시, 1호 달빛어린이병원 지정·운영 개시.<사진=오산시 제공>

(오산=국제뉴스) 김정기 기자 = 경기도 오산시(시장 이권재)는 1호 달빛어린이병원으로 소아전문의료기관인 서울어린이병원이 지정돼 오는 9일부터 운영을 시작한다고 7일 밝혔다.


달빛어린이병원에서는 만 18세 이하 경증의 소아청소년 환자가 평일 야간이나 휴일에도 소아청소년 전문의사의 외래진료를 받을 수 있다.


달빛어린이병원으로 지정된 서울어린이병원은 이달 9일부터 평일 오전 8시~오후 9시, 토·일·공휴일에는 오전 9시~오후 6시까지 365일 연중무휴로 운영된다. 처방약 조제는 해당 병원과 가까운 서울무지개약국과 협력해진행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시민들은 일반 병원의 응급실보다 진료비용이 저렴하고, 진료 대기시간도 짧으며, 아이가 편안한 환경에서 진료할 수 있게 된다.


이권재 오산시장은 "달빛어린이병원 운영으로 늦은시간이나 휴일에 자녀가 아프면 응급실이 아닌 소아전문의에게 신속하고 안전하게 외래진료를 받을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아이를 안심하고 키울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시민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산시는 2022년부터 광장약국을 공공심야약국으로 지정해365일 새벽 1시까지 운영하고 있으며, 의료취약 시간대에 갑작스럽게 약이 필요한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받고 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news8669@daum.net

2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