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용인특례시, "차도는 물론 인도까지" 대설에 실력 발휘한 보행로 제설기 9대

한국스포츠경제 | 2023.01.2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용인시 관계자가 26일 처인구 역북동 일원 인도에 쌓인 눈을 제설기로 치우고 있다./ 용인시 제공용인시 관계자가 26일 처인구 역북동 일원 인도에 쌓인 눈을 제설기로 치우고 있다./ 용인시 제공

[한스경제=(용인)김두일 기자]용인특례시(시장 이상일)가 강설로 인한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주요 도로는 물론 보행로까지 제설 장비를 투입해 복구에 나선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오전 2시 50분 시 전역에 대설주의보가 발효됨에 따라 시는 출퇴근 시간 시민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즉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운영했다. 제설작업은 오전 2시부터 선제적으로 돌입했다.


이번 작업에는 차량과 굴착기 등 150대의 장비와 238명의 인력이 투입됐다.

시 관계자가 수지구 성복천 산책로 비탈면에 쌓인 눈을 제설기로 치우고 있다./ 용인시 제공시 관계자가 수지구 성복천 산책로 비탈면에 쌓인 눈을 제설기로 치우고 있다./ 용인시 제공

제설팀은 국도 45호선과 시도 5호선 등 주요 도로와 이면도로, 고갯길 등 취약 구간을 안전하게 제설했다. 도로에 쌓인 눈을 녹이는 데 1153톤의 염화칼슘이 사용됐다.


이와 함께 처인구 역북동 일원과 기흥구 기흥역세권, 수지구 성복천 산책로와 신분당선 역사 주변 등 보행로에도 소형제설기를 투입해 추운 날씨에 빙판길이 되지 않도록 신속하게 눈을 치웠다.


앞서 지난 4일 시는 이상일 시장의 지시에 따라 보도용 제설기 9대를 구입했다.


한 시민은 "눈 오는 날이면 길에 쌓인 눈 때문에 질퍽거리고 미끄러지는 등 불편이 컸는데 이번에 보행로를 깨끗하게 치워줘 안전하고 편리하게 다닐 수 있어 좋았다"고 말했다.

용인특례시는 앞서 이상일 시장의 지시에 따라 보도용 제설기 9대를 구입했다./ 용인시 제공용인특례시는 앞서 이상일 시장의 지시에 따라 보도용 제설기 9대를 구입했다./ 용인시 제공

이상일 시장은 "1억여원의 재난관리기금으로 시급하게 마련한 보행로 제설기를 이번에 첫 투입했다"며 "주요 도로는 물론 비탈길이나 시민들이 많이 다니는 보행로까지 신속하게 제설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거닐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시는 지난해 11월부터 오는 3월까지를 제설대책기간으로 정해 폭설 즉시 긴급 대응하기 위한 책임제를 운영하는 한편 도로 제설장비 및 제설제 비축량을 지속적으로 점검하고 있다.

6 0
저작권자 ⓒ 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3월 30일 [목]

[출석부]
스타벅스 아이스 카페 아메리카노 T 2잔+블루베리 쿠키 치즈 케이크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아이스 카페 아메리카노 T 2잔+블루베리 쿠키 치즈 케이크 스타벅스 아이스 카페 아메리카노 T 2잔+블루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