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인천시, 도시철도2호선 오는 9일부터 새 전동차 6대 추가 투입

국제뉴스 | 2022.12.0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이 6일 운연차량기지에서 열린 '인천도시철도 2호선 신조전동차 시승식'에서 참석 내외빈들과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이 6일 운연차량기지에서 열린 '인천도시철도 2호선 신조전동차 시승식'에서 참석 내외빈들과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인천=국제뉴스) 김흥수 기자 = 인천광역시는 "오는 9일부터 인천도시철도 2호선에 새로 제작된 전동차 6대를 추가 투입한다."고 밝혔다.


인천도시철도 2호선은 지난 2016년 개통 이후 누적 수송인원 4,993만명이 이용하는 등 인천시민의 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있다. 그러나 출퇴근시간 대 혼잡도가 높아짐에 따라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는 의견이 많았다.


이에 따라 인천시는 지난 2018년부터 올해까지 인천2호선의 혼잡도 완화를 위해 시비 425억 원을 투입해 전동차 6대를 신규 제작하고 전차선, 궤도, 신호, 통신설비 등 시스템을 추가로 증설하는 사업을 완료했다.


이번 신조 전동차 투입으로 ▲전동차는 총 37대(74칸)에서 43대(86칸)으로 늘어나게 됐으며 ▲열차 운행 횟수는 기존 460회에서 477회로 17회 증회되고 ▲운행 시격은 3분 20초에서 2분 56초로 24초 단축(출근RH기준) 된다.

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이 6일 운연차량기지에서 열린 '인천도시철도 2호선 신조전동차 시승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유정복 인천광역시장이 6일 운연차량기지에서 열린 '인천도시철도 2호선 신조전동차 시승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또한, 가정중앙시장-석남(하선) 구간의 경우 출근시간대 최고 혼잡도는 149.8%였으나, 이번 증차로 ▲최고 혼잡도는 약 15% 감소하게 된다.


시는 남동구, 서구 주민은 물론 2호선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좀 더 쾌적하고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2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2월 7일 [화]

[출석부]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포인트 경품]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 이마트 금액권 5,000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