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부산사랑의열매 희망2023나눔캠페인 출범...목표액 107억 원

국제뉴스 | 2022.12.0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캠페인 기간 송상현 광장에'사랑의 온도탑' 세워져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부산사랑의열매는 1일 오후 2시 송상현광장에서 나눔으로 행복한 부산을 만들기 위한 신호탄으로 '희망2023나눔캠페인'출범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1일 오후 2시 송상현광장에서 가진 '희망2023나눔캠페인'출범식 모습/제공=부산사랑의열매1일 오후 2시 송상현광장에서 가진 '희망2023나눔캠페인'출범식 모습/제공=부산사랑의열매

출범식에는 캠페인의 성공적인 달성을 위해 박형준 부산시장을 대신해 송숙희 부산시 여성특별보좌관, 안성민 부산시의회 의장, 하윤수 부산시교육감, 김영욱 부산진구청장, 배재한 국제신문 사장, 이오상 KNN대표이사 사장, 안감찬 BNK부산은행 행장, 정성우 부산아너클럽 회장, 이정화 부산W아너클럽 회장, 오흥숙 부산시사회복지협의회장, 윤해복 부산시 사회복지사협회장, 최금식 부산사랑의열매 회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출범식은 '함께하는 나눔, 지속가능한 부산'라는 슬로건을 걸고, 사랑의 온도탑 점등식, 출범 선포 등의 행사와 함께 성공적인 캠페인을 기원하며, DSR(주)의 캠페인 1호 성금 전달식과 ㈜삼정기업, 송우산업(주), 수정안과, 고려제강(주), ㈜지비라이트, ㈜보명금속의 나눔 명문기업 공동 가입식이 진행됐다.


올해 12월 1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총 62일간 진행되는 이번 '희망2023나눔캠페인'은 '함께하는 나눔, 지속가능한 부산'이라는 슬로건과 함께 107억 원을 목표로 진행하며, 우리 이웃에 대한 따뜻한 온정을 나타내는 상징물 '사랑의 온도탑'이 캠페인 기간 동안 송상현 광장에 세워진다.


'사랑의 온도탑'은 1억 700만 원이 모일 때마다 나눔 온도가 1°씩 올라가며, 모금목표액인 107억 원이 모이면 나눔온도 100°를 달성하게 되는 이웃사랑 상징물이다.


이렇게 모인 성금은 경제위기로 더욱 어려워진 우리 지역 이웃들을 지원하며, 신빈곤층과 기후 위기 등 대한민국의 새로운 문제 해결을 위한 지역사회 안전 지원, 위기가정 긴급지원, 사회적 약자 돌봄, 교육과 자립 지원이라는 4대 지원 분야로 사용될 계획이다.

1일 오후 2시 송상현광장에서 가진 '희망2023나눔캠페인'출범식 모습/제공=부산사랑의열매1일 오후 2시 송상현광장에서 가진 '희망2023나눔캠페인'출범식 모습/제공=부산사랑의열매

부산사랑의열매 최금식 회장은 "경제위기가 급박한 상황이지만, 이로 인해 더욱 어려워진 이웃들을 생각하며 따뜻한 나눔의 온기를 나눠주길 바란다"며 "어려운 시기 소외된 이웃 없이 함께하는 나눔으로 지속가능한 부산을 만들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과 기업, 단체 관계자분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2월 4일 [토]

[출석부]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 비타500
[포인트 경품]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 포테이토(오리지널) M + 콜라 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