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구민 안전이 최우선" 부산 북구,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국제뉴스 | 2022.11.3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부산 북구는 최근 구포동에 위치한 솔로몬로파크 일원에서 유관기관과 지역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성공적으로 실시했다고 30일 밝혔다.

'2022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모습/제공=북구청'2022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모습/제공=북구청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은 풍수해, 지진 등 자연재해와 화재 등 각종 사회재난 발생 시 재난대응 역량을 높이기 위해 매년 실시되는 재난대응 종합훈련으로, 북구는 코로나19로 인해 현장훈련을 중단했다가 3년 만에 실시했다.


이날 훈련을 위해 북부소방서, 북부경찰서, 부산 솔로몬로파크, 한국전력공사 북부산지사, 한국가스안전공사 부산북부지사, KT 구포지점, 자율방재단 등 10개 기관·단체에서 총 200여 명이 참여했으며, 지진 발생으로 건물이 붕괴되고, 가스폭발로 인한 화재 발생 상황을 가정해 실시됐다.


참석자들은 재난대응 매뉴얼에 따라 최초 화재신고를 시작으로 초동대응, 비상기구 가동, 인명구조 및 화재진압, 수습복구 등 민·관·경이 상호 역할분담 및 임무 수행 능력을 확인하며, 실전을 방불케 하는 훈련에 적극 동참했다.


특히 이번 훈련에서는 재난 발생 시 신속·정확한 의사소통을 위해 구축된 재난안전통신망 단말기(PS-LTE)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현장 상황을 신속하게 파악한 후 수습과 복구 활동을 전개했다.

'2022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모습/제공=북구청'2022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모습/제공=북구청

또 화재진압 펌프차를 비롯한 20여 대의 장비를 동원해 실제 상황처럼 긴박한 현장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에 앞서 지난 23일에는 구청 재난 안전상황실에서 북부소방서와 북부경찰서와 13개 구청 협업부서 및 민간단체 등이 참여해 재난 발생 시 신속하고 안정적인 대응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토론기반 훈련을 실시했다.

1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2월 7일 [화]

[출석부]
GS칼텍스 20,000원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포인트 경품]
GS칼텍스 20,000원 GS칼텍스 20,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