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부산환경공단, 진구 가야1동 주거환경 개선 봉사

국제뉴스 | 2022.11.2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임직원 성금 4천여만 원 등으로 연말 도시재생마을 지원, 취약계층 연탄나눔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부산환경공단(이하 '공단')은 최근 부산진구 가야1동 엄광마을에 거주하는 홀로 어르신 등 20가구의 열악한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25일, 부산진구 가야1동 엄광마을 주거환경 개선 봉사에 나선 부산환경공단 임직원 모습 (첫번째 줄 오른쪽 세 번째 부산환경공단 안종일 이사장 모습)/제공=부산환경공단지난 25일, 부산진구 가야1동 엄광마을 주거환경 개선 봉사에 나선 부산환경공단 임직원 모습 (첫번째 줄 오른쪽 세 번째 부산환경공단 안종일 이사장 모습)/제공=부산환경공단

이날 공단은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사회적 약자 가구를 대상으로 벽지와 장판 교체, 생활물품 지원, 청소 등을 실시했다.


안종일 이사장을 비롯한 40여 명의 공단 임직원이 참여했으며, (사)독거노인복지재단, 해피시니어, 가야1동 행정복지센터가 함께 했다.


부산환경공단은 창단 때부터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금한 연 4500만 원의 성금을 활용해 사회적 약자의 복지 향상과 지역 발전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 추진하고 있다.


지난 22일 벡스코에서 열린 '사랑의 김치나눔 한마당'에 참여해 취약계층을 위해 600만 원을 후원하고 임직원 30여 명이 직접 김장 김치를 버무리고 포장을 한 바 있다.


이와 더불어 동절기를 대비한 연탄 나눔도 추진한다.


다음 달 1일과 16일 동구 좌천동과 범일동, 서구 아미동 일원에 1050만 원 상당의 연탄 만 3000여 장을 지원한다. 특히 16일에는 서구 아미동 내 연탄 배달이 어려운 가구에 공단 임직원이 직접 연탄 6000여 장을 배달할 계획이다.

부산진구 가야1동 엄광마을 취약계층 가구의 도배, 장판 교체 등 주거환경 개선 중인 공단 직원들의 모습/제공=부산환경공단부산진구 가야1동 엄광마을 취약계층 가구의 도배, 장판 교체 등 주거환경 개선 중인 공단 직원들의 모습/제공=부산환경공단

안종일 이사장은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상생협력을 공단 경영의 핵심가치로 생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약자 계층에 실질적인 도움을 드릴 수 있도록 전사적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 추진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3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뉴스 > 전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3년 1월 28일 [토]

[출석부]
베지밀 검은참깨 고칼슘 두유 190ml x 24팩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포인트 경품]
베지밀 검은참깨 고칼슘 두유 190ml x 24팩 베지밀 검은참깨 고칼슘 두유 190ml x 24팩